close

'긍정의 힘' 오설리반, "개막하면 더 나아질 것"

[OSEN=고척, 최익래 기자] 큰 인상을 남기지는 못하지만 션 오설리반(30)의 긍정은 여전했다.

오설리반은 21일 고척 스카이돔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롯데와 시범경기에 선발등판, 3이닝 4피안타 1볼넷 5탈삼진 2실점(비자책)을 기록했다.

오설리반은 경기 후 "오키나와에서는 마운드 상태가 좋지 못해 한국 와서야 제대로 준비 중이다"라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고척 스카이돔 경기는 처음인데 마운드 상태는 물론 돔구장도 완성이 잘된 것 같다"라고 평가했다.

시범경기 두 번째 등판. 오설리반은 전반적인 피칭 메커니즘 점검에 힘을 쓰고 있다. 그는 "구속은 천천히 올라오고 있다"라며 "시즌 개막에 맞춰 몸을 만들고 있다. 좋아질 것이다"라고 덧붙였다. /ing@osen.co.kr


[사진] 곽영래 기자=youngrae@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하나 "열애설은 오해..어떤 분은 결혼 축하한다고" 이하나가 열애설에 대해 직접 해명했다. 16일 서울 강남구 신사동의 한...

  • [Oh!llywood]...

    가수 머라이어 캐리의 전 남편으로 유명한 닉 캐논이 루푸스 병으로 병원에...

  • [Oh!llywood]...

    팝가수 테일러 스위프트가 자신의 96세 팬을 위해 집에 직접 방문하는 깜짝...

  • [Oh!llywood]...

    팝가수 브리트니 스피어스가 때 아닌 사망설로 곤혹을 치뤘다.지난...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