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화보] 고경표 "지난 과오 느꼈을 때 가장 많이 성장한 것 같다"

[OSEN=이소담 기자] 배우 고경표가 인스타일 5월호와 화보 촬영을 진행했다.

이날 고경표는 별다른 분장 없이 스타일링과 표정만으로 10대부터 50대를 표현해내며 연기 내공을 뽐냈다. 직접 각 시기의 자신에게 맞는 옷과 헤어, 메이크업에 의견을 적극적으로 표현하고, 컷마다 몰입하는 모습에 현장에 모인 스태프들이 모두 감탄했다는 후문.

고경표가 꼽은 먼 훗날 닮고 싶은 최고의 롤모델은 어느 성공한 배우가 아닌, 자신의 아버지였다. 인터뷰에서 그는 “50대의 모습을 촬영할 때 아버지를 떠올렸다. 겉으로 보여지는 것보다 정말 중요한 것들을 소중히 여기는 사람이 되고 싶다”고 말했다.

연기 연습을 위해 인천과 서울을 오가던 10대 시절을 떠올리며, “거의 매일 막차를 타고 다녔는데, 막차가 끊기면 아버지가 영등포까지 데리러 오셨다”고 회상했다. “언젠가 문득 제가 큰 성과 없이 연기에 매달리는 걸 보면서도 부모님이 반대하지 않으신 까닭이 궁금해서 여쭤봤다. 제가 힘들다는 소리를 안했다고 하시더라”며, “아버지는 강요나 충고 대신 그저 절 지켜봐주셨다”고 덧붙였다.


또 “지난날의 과오를 느꼈을 때 가장 많이 성장한 것 같다”며, “모르고 지나쳤다면 지금도 굉장히 볼품없는 사람으로 살고 있을 것”이라고 속내를 밝혔다. 사람들을 대하는 방식도 많이 변했다는 그는, “이제는 제가 항상 옳다는 생각을 못하겠다”고 이야기하며, “지금은 사람들과 교류하면서 반성하고 끊임없이 배우는 시기”라고 말했다.

'시카고 타자기'에 대해서는 “조금 긴 호흡으로 봐주시면 좋을 것 같다”며, “드라마뿐만 아니라 영화 등 작품을 보는 사람들의 눈이 조금 느려졌으면 좋겠다”는 바람을 전했다.

고경표의 화보와 인터뷰는 인스타일 5월호와 인스타일 웹사이트에서 만나볼 수 있다. / besodam@osen.co.kr




[사진] 인스타일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컴백' 이은미 "국가적 혼란에 무너져, 노래 부를수 없었다" 가수 이은미가 지난해 있었던 사회적 이슈에 대해 언급했다. 가수 이은미는...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라라 앤서니(37)와 NBA 스타 카멜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데인 드한이 첫 아이의 아빠가 됐다.데인 드한과 그의 아내...

  • [Oh!쎈...

    미국 현지시각으로 5월 21일 저녁 8시 라스베가스에 위치한 티모바일...

  • 수면 위로 떠오른...

    KGC 에이스 이정현(30·KGC)이 논란의 중심에...

  • [오!쎈人, UCL]...

    유벤투스의 단단한 방패가 FC바르셀로나를 무기력하게 만들었다.  유벤투스는...

  • [오!쎈픽,...

    조세 무리뉴 감독이 안토니오 콘테 감독에게 한 방 먹이며 다음 시즌 뜨거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