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시달남' 조성모 "데뷔 전 작곡가 4년 쫓아다녀, 취업난 공감"


[OSEN=박소영 기자] tvN '시간을 달리는 남자'에서 가수 조성모가 데뷔에 얽힌 웃지 못할 뒷이야기를 공개한다.

오늘(21일, 금) 밤 11시 방송하는 '시간을 달리는 남자'에서 신현준, 정형돈, 최민용, 조성모, 데프콘, 송재희 등 여섯 아재들이 ‘취업 9종 스펙’에 관한 퀴즈에 도전한다.

이들은 20-30대가 취업하기 위해 필요한 것이 굉장히 많다는 사실에 깜짝 놀라면서 젊은 층에게 한 걸음 다가갈 예정. 조성모는 "가수 오디션에서 떨어진 적이 있다"면서도 인연을 맺게 된 작곡가 선생님을 4년 간 쫓아다니며 가수의 꿈을 놓지 않았던 일화를 들려준다. 특히 “노래를 연습할 공간이 없어서 작곡가 선생님이 녹음실에서 작업을 하고 계실 때 선생님 차 안에서 노래를 연습하곤 했다"고 밝혀 젊은 층의 취업난에 깊이 공감하는 모습을 보일 전망이다.

뿐만 아니라 이날 젊은 층을 대표하는 게스트로 레드벨벳이 출연해 여섯 아재들의 도전에 웃음을 더한다. 특히 상황극 코너에서 레드벨벳은 여섯 아재들에게 다채로운 굴욕을 선사, 스튜디오에 있는 모두를 폭소케 만들었다는 후문. 또한 제작진은 "오늘 방송에서 매력적인 보이스의 서유리가 깜짝 성우로 등장해, 프로그램의 활력을 더할 예정”이라며 시청자들에게 더 많은 재미를 전해줄 것이라 자신했다.

제작진은 이어 “’아빠’와 관련된 에피소드를 이야기하던 중 신현준은 돌아가신 아버지를 떠올리며 눈물을 흘리기도 했다. 유쾌하면서도 감동 또한 느낄 수 있는 방송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tvN ‘시간을 달리는 남자’는 ‘아재’보다는 ‘형’이나 ‘오빠’로 불리고 싶은 연예계 대표 아재 6인방의 젊은 감성 따라잡기 프로젝트. 평균 나이 42세의 남자 연예인들이 20-30대의 트렌드, 시사 상식 등 젊은 층의 생각을 반영한 다양한 퀴즈를 풀며 ‘오빠’의 감각을 찾기 위해 고군분투하며 웃음을 선사하고 있다. 오늘(21일, 금) 밤 11시 방송. /comet568@osen.co.kr

[사진] tvN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