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시카고타자기' 측 "유아인♥임수정, 로맨틱 사격신→전생 연결"

[OSEN=박소영 기자] tvN 금토드라마 ‘시카고 타자기’(연출 김철규, 극본 진수완)에서 미묘한 감정을 주고받고 있는 유아인과 임수정의 로맨틱한 스틸 사진이 공개돼 관심을 모으고 있다.

‘시카고 타자기’ 제작진이 21일(금) 5회 방송을 앞두고 공개한 스틸 사진에서는 두 사람의 달달한 모습이 눈길을 끈다. 사격 연습용 총을 들고 있는 임수정(전설 역)에게 유아인(한세주 역)이 사격 자세를 알려주며 자연스럽게 백허그를 하고 있는 것. 특히 임수정을 바라보는 유아인의 진지한 눈빛과 이에 ‘심쿵’한 듯한 임수정의 놀란 표정이 시선을 사로잡고 있다.

또 다른 사진에서는 전생에서의 두 사람 모습도 설렘을 안긴다. 평소 보이시한 차림으로 일관했던 임수정이 무대 위 화려하고 아름다운 가수로 깜짝 변신하고, 유아인은 무심한 표정을 짓고 있지만 그에게서 눈을 떼지 못하고 있어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앞서 ‘스타작가’ 한세주는 자신의 열혈팬인 전설을 스토커로 오해하는 등 줄곧 까칠한 태도를 고수해 왔다. 하지만 유령작가 유진오(고경표 분)가 전설을 따라다니자 그에게 화를 내고, 자신의 라이벌인 백태민(곽시양 분)과 가깝게 지내는 전설에게 질투를 하는 등 감정의 변화를 보여, 한세주와 전설 사이에 달달한 로맨스가 시작될 수 있을지 기대를 모으고 있다. 또한 전생에서의 두 사람의 로맨스는 어떻게 전개될지도 관심을 모은다.

제작진은 “유진오의 등장 이후 전설에 대한 감정이 변해 가는 한세주의 모습을 볼 수 있을 것”이라며, “사격 연습 장면은 두 사람의 로맨틱한 모습을 볼 수 있는 동시에, 앞서 전설이 눈물을 머금고 누군가에게 총구를 겨눴던 전생의 모습과도 연결고리가 되는 장면이기도 하다. 전생과 현생에서의 한세주, 전설, 유진오의 인연에 더욱 주목하며 드라마를 즐겨 달라”고 전했다.

한편 tvN '시카고 타자기'는 슬럼프에 빠진 베스트셀러 작가 한세주와 그의 이름 뒤에 숨은 유령작가 유진오, 한세주의 열혈 팬에서 안티 팬으로 돌변한 작가 덕후 전설, 그리고 의문의 오래된 타자기와 얽힌 세 남녀의 미스터리한 앤티크 로맨스를 그리며 뜨거운 관심을 모으고 있다. 오늘(21일, 금) 저녁 8시에 5회가 방송된다. /comet568@osen.co.kr

[사진] tvN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컴백' 이은미 "국가적 혼란에 무너져, 노래 부를수 없었다" 가수 이은미가 지난해 있었던 사회적 이슈에 대해 언급했다. 가수 이은미는...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라라 앤서니(37)와 NBA 스타 카멜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데인 드한이 첫 아이의 아빠가 됐다.데인 드한과 그의 아내...

  • [Oh!쎈...

    미국 현지시각으로 5월 21일 저녁 8시 라스베가스에 위치한 티모바일...

  • 수면 위로 떠오른...

    KGC 에이스 이정현(30·KGC)이 논란의 중심에...

  • [오!쎈人, UCL]...

    유벤투스의 단단한 방패가 FC바르셀로나를 무기력하게 만들었다.  유벤투스는...

  • [오!쎈픽,...

    조세 무리뉴 감독이 안토니오 콘테 감독에게 한 방 먹이며 다음 시즌 뜨거운...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