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승부' 김영호, 이민웅 꺾었다..이상민팀 최종 우승 [종합]

[OSEN=김나희 기자] '노래싸움-승부' 김영호가 이민웅을 꺾고 이상민팀에 승리를 안겼다.

21일 방송된 KBS2 예능 '노래싸움 승부'에서는 지난주에 이어 치열한 대결을 펼치는 팀원들의 모습이 펼쳐졌다.

이날 패자부활전으로 멤버들은 보충한 박수홍팀, 박경림팀, 이상민팀, 뮤지팀은 다시 본격적인 대결을 펼쳤다. 먼저 박경림팀의 서태훈과 박수홍팀의 박지우가 버즈의 '가시'로 감성 가득한 발라드 무대를 꾸몄다.

서태훈은 '가시'가 자신의 애창곡임을 밝히며 자신만만한 모습을 보였지만 허스키 보이스를 무기로 내세운 박지우에게 고전했다. 특히 서태훈은 대결 도중 "가라고"라며 웃음을 유발, 결국 박지우가 8대 5로 승리했다.


막강한 상대의 등장에 박경림팀은 히든카드인 블락비 태일을 불렀다. 박지우와 태일은 플라이 투 더 스카이의 '미싱 유(Missing You)'를 멋지게 소화했지만 태일이 '노래싸움-승부' 사상 세 번째 '올킬'로 박지우를 이겼다.

승리한 박경림팀은 허민을 내세웠고 상대로 이상민팀의 권민중을 지목했다. 무엇보다 권민중은 과거 힙합가수로 활동했음이 밝혀져 모두를 놀라게 만들었다. 이들은 양수경의 '사랑은 차가운 유혹'을 열창했다.

권민중은 섹시한 카리스마를 발산하며 뛰어난 가창력을 뽐낸 반면, 허민은 깜찍한 안무와 깔끔한 목소리로 승부했다. 무엇보다 허민은 노래 마지막에서 필살의 고음과 흥 넘치는 댄스로 승리를 거머쥐었다.

다음 주자는 박수홍팀의 스테파니였다. 현재 가수로도 활동 중인 그는 박미경의 '이브의 경고'를 부르며 허민에게, 박선주의 '귀로'를 부르며 뮤지팀의 동지현에게 여유롭게 승리해 감탄을 자아냈다.

하지만 승승장구하던 그도 이상민팀의 히든카드였던 유성은에게 패하고 말한다. 그래도 유성은과 스테파니는 비욘세의 '리슨(Listen)'으로 소름 돋는 가창력을 뽐내 스튜디오를 뜨겁게 달궜다.

이어 이번 대결의 결승전이 펼쳐졌다. 뮤지팀의 이민웅과 이상민팀 김영호의 대결이었다. 두 사람은 김장훈의 '세상이 그대를 속일지라도'를 열창했고, 김영호가 이민웅을 꺾어 이상민팀에 승리를 안겨줬다. / nahee@osen.co.kr

[사진] '노래싸움-승부'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