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윤식당' 윤여정, 밀려드는 손님에 재료 부족 '패닉'

[OSEN=장진리 기자] 윤여정이 재료 부족에 패닉 상태에 빠졌다.

21일 방송된 tvN '윤식당'에서는 밀려드는 주문에 행복한 비명을 지르는 '윤식당' 식구들의 모습이 그려졌다.

갑자기 내린 비 때문에 '윤식당'은 성황을 이뤘다. 중국인 단체 손님을 비롯해 손님들이 몰려들면서 미리 준비해둔 재료가 다 떨어져가는 상황에 윤여정은 당황하기 시작했다. 윤여정은 "고기 누들"을 외치다가도 밥을 준비하며 "내가 정신이 없다"고 말했다.

불려둔 당면은 물론, 손질한 고기까지, '윤식당'의 핵심 재료들이 점점 자취를 감췄다. 윤여정은 "어저께 장사가 너무 안 되니까 준비를 조금 했다"며 "잘 못하는 사람들이라 패닉에 빠져든다"고 토로했다. /mar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