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정글' 조보아, 이런 홍일점은 없었다 '털털 끝판왕'

[OSEN=이지영 기자] 조보아가 도도한 도시녀 이미지와 달리 '털털 끝판왕'의 면모를 선사했다. 먹는 것만 보면 일단 챙겨놓고 보는 조보아. 어떤 열매도 겁없이 입에 갖다댔다. 또 입에 이물질이 끼자, 강남에게 봐달라고 하는 털털함을 보여 출연진도, 시청자들도 놀라게 만들었다.

21일 방송된 SBS '정글의 법칙'에는 수마트라섬에 후발대가 도착하는 모습이 담겼다. 지상렬을 비롯 최종훈, 신원호, 조보아, 강남이 합류했다.

조보아는 첫 등장부터 상큼한 응원송으로 분위기를 띄웠다. 이후 탐험 중 커피자두를 발견하자 싹쓸이를 하며 호주머니를 채웠고, 김병만이 수액이 든 나무가지를 잘라 팀원들에게 나눠주자 얼른 입을 벌이며 '정글먹방러'에 등극했다.

이후 새우잡이에 나선 조보아. 몸을 사리지 않고 새우를 잡았고, 3마리나 잡아 사냥에도 적극적인 모습을 보였다. 병만족은 새우를 꼬치에 꽂아 새우구이를 해먹었다. 보아는 껍질도 까지 않고 통째로 머리부터 먹는 모습을 보였다.


심지어 강남이 이물질이 이에 꼈다고 말하자, 강남에게 얼굴을 들이밀며 상태를 물어 놀라게 만들었다. 강남은 "진짜 털털하다"고 말했다.

평소 정글에 꼭 오고 싶었다고 밝힌 조보아. 가날픈 체구에도 불구하고 어디든 적극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또 튼튼한 체력으로 힘쓰는 일을 곧잘 해내기도 했다.

/ bonbon@osen.co.kr

[사진] '정글의 법칙'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