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초점] “술 만난 물고기”...‘인생술집’, 김희철의 황금어장

[OSEN=정준화 기자] 최근 예능 속 김희철은 물 만난 물고기다. TV ‘덕후’ 다운 방대한 정보력을 갖춘 것은 물론, ‘마담뚜’ 의혹까지 받는 연예계 마당발인데, 심지어 현직 아이돌이다. 이 같은 강점이 천부적인 예능감을 통해 발현되는 중. 그 캐릭터가 꽤나 독보적이다.

이번에는 ‘술’을 만났다. 마음껏 헤집고 다닐 수 있는 황금어장이 열린 셈. tvN 예능 프로그램 ‘인생술집’ 2호점에 합류한 김희철을 향한 기대감이 증폭된 이유다.

기대감은 보란 듯이 충족됐다. 김희철은 지난 18일 새 단장하고 돌아온 ‘인생술집’ 첫 방송에서 압도적인 활약을 펼쳤다. 이날 게스트로 출연한 서장훈, 손담비, 서지혜와 ‘케미스트리’를 만들어내며 재미와 흥미를 동시에 자극한 바다.

일단 새 단장한 ‘인생술집’은 기존 MC 신동엽, 김준현에 새로운 MC 김희철, 유라, 그리고 아르바이트생 김루트가 더해져 한층 젊고 밝아진 분위기를 풍겼다.


이 분위기를 이끈 MC가 김희철이다. 이날 방송에서도 그의 연예계 마당발다운 면모가 빛났다. 14년 절친 손담비와는 끈끈한 우정을, 10여 년 만에 재회한 서지혜와는 달달한 썸을 형성하면서 분량을 제대로 확보한 것.

먼저 김희철은 2호점 개업을 축하해주기 위해 깜짝 등장한 손담비를 반갑게 안아준 뒤, 그간 '썸' 없이 친구로 지낼 수 있었던 이유를 설명해 이해를 도왔다. 무엇보다 김희철은 "말을 놓고 친구를 맺으면 그 이후부터 이성적 감정이 전혀 없다"라며 자신만의 남다른 우정 철학을 공개해 이목을 집중시키기도 했다.

하지만 그는 이후 등장한 서지혜와 미묘한 '썸'을 유발해 설렘을 자아냈다. 서지혜는 김희철과의 첫 만남을 회상했고, 그는 이를 기억하지 못해 웃음을 안겼다. 이후 김희철은 "술 한 잔 하자"는 대사를 재연하거나 폭풍 애교를 선보이는 서지혜의 모습에 설레는 마음을 감추지 않아 다음 이야기를 기대케 만들었다.

첫 방송부터 김희철은 가능성을 제대로 입증하며 시청자들의 호평을 이끌고 있다. 프로그램 포맷 자체가 술 한 잔 기울이며 다양한 이야기를 꺼내놓는 형식이기에 그의 활약은 앞으로도 무궁무진하게 이어질 전망.

유쾌한 술친구. ‘인생술집’ 속 김희철 주목해보자.

/joonamana@osen.co.kr

[사진]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