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뮤직톡톡] 아이콘, '블링블링'해진 '벌떼'들..꿀 빨러 온다


[OSEN=김은애 기자] 아이콘의 컴백이 코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더블타이틀곡 제목이 모두 공개됐다. 바로 '블링블링(BLING BLING)'과 '벌떼(B-DAY)'. 이번에도 자작곡을 내세우면서 가요계 점령을 예고했다.

아이콘은 최근 열린 'YGX유니세프 워킹페스티벌' 애프터콘서트 무대에 올라 "요즘 친구들이 좋아하는 칼군무는 물론, 뮤직비디오, 죽이는 노래도 준비됐다"며 "눈감았다가 뜨면 나와있을 것이다. 조만간 보자 우리"라고 컴백에 대한 기대를 북돋았다.

아이콘이 스스로 '죽이는 노래'라고 자신한 만큼 팬들의 궁금증은 치솟을 수밖에 없었다. 여기에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도 "지금까지 발표된 아이콘의 곡들 중 가장 최고의 곡들"이라고 극찬했기에 이번 아이콘의 신곡들은 그냥 믿고 들어도 충분하다.


19일 더블타이틀곡 제목까지 모두 공개되며 기대감은 최고조로 이른 상황. 바비와 비아이, YG 신예 작곡가 MILLENNIUM이 함께 작사, 작곡한 '블링블링'은 스웨그 넘치는 가사를 통해 아이콘이 지니고 있는 특유의 에너지를 발산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멤버들의 묵직한 랩과 중독성 있는 멜로디가 인상적이라고.

‘벌떼’는 비아이, 바비가 작사, 비아이와 YG프로듀서인 AiRPLAY, 강욱진이 작곡을 맡았다. ‘벌떼’의 가사 내용은 본인들을 ‘꿀벌’로 묘사한 재치 있는 표현이다. 영어 제목 ‘Birthday’의 준말 ‘B–DAY’ 로 정한 이유는 ‘벌떼들의 생일’이라는 함축적인 의미를 담고 있다.

비아이가 "꿀 빨러 가자"라고 외치는 부분은 킬링파트가 될 예정. 빠른 비트의 강한 힙합곡인 '벌떼'는 기발한 발상 속에 아이콘 멤버들의 개성을 잘 담아낸 것으로 전해졌다.

무엇보다 아이콘은 이번에도 자작곡을 내세운 만큼 앨범 전체적으로 그들 특유의 색깔이 짙게 드러날 전망이다. 또한 그들의 달라진 모습도 관심이 모아지는 포인트.

아이콘은 그동안 풋풋하면서도 청량한 이미지를 보여줬다면 이번 앨범에선 강렬한 남성미를 발산한다. 앞서 공개된 티저영상, 포스터에서도 아이콘의 거친 눈빛, 날카로운 카리스마를 발견할 수 있다.

이처럼 아이콘은 이번에 '새로운 시작'과 '새로운 스타일'을 알리겠다고 단단한 마음을 먹었다. 22일 오후 6시 발매되는 앨범명 역시 'NEW KIDS : BEGIN'이다. '블링블링'한 '벌떼'가 된 이들은 과연 이번엔 어떤 기록을 세워나갈지 이목이 집중된다. /misskim321@osen.co.kr

[사진]YG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