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파수꾼' 이시영 "여배우들의 역할 점점 작아져..더 잘하고파"

[OSEN=유지혜 기자] '파수꾼'의 이시영이 여주인공으로서의 책임감을 드러냈다.

이시영은 19일 오후 서울시 마포구 상암 MBC센터에서 진행된 MBC 새 월화드라마 '파수꾼'의 제작발표회에서 여주인공에 대한 부담감과 책임감을 전했다.

이날 이시영은 "말로 표현할 수 없겠지만 저에게는 기회이자 영광이다. 감독님을 비롯한 모든 분들께 감사하고 어느 때보다 집중해서 연기하고 있다. 좋은 모습 보여드릴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파수꾼'에 합류한 소감을 드러냈다.

그는 조수지 역할의 관전 포인트에 대해 "액션"이라고 밝혔다. 이시영은 "저 역시 너무나 즐겁게 하고 있다. 물론 미니시리즈이다보니 시간에 쫓기고 여러 상황에 부딪혀 표현하고자 하는 액션을 다 찍을 순 없지만 그 조건 안에서 최고의 액션을 찍기 위해 감독님, 스태프, 저 역시도 최선을 다 하고 있다. 저도 최대한 제가 할 수 있는 선에서 대역을 쓰지 않고 액션을 하고 있다. 처음으로 아이가 있는 엄마 역을 하고 있다. 그 부분에 많이 신경을 쓰고 있다"고 설명했다.


이시영은 여주인공으로서 드라마를 이끄는 소감에 대해 "책임감을 해가 가면 갈수록 느끼고 있다. 드라마나 영화에서도 여자 배우들의 역할이 작아지고 있는 건 사실이기 때문에 제 개인적으로는 정말 잘 해서 좋은 모습 보여드리고 싶단 생각을 하고 있다"고 입을 열었다.

그는 "운도 따라주고, 좋은 상황이 이어지고 있다. 감독님의 이야기를 들어보면 많이 믿음이 가고 있다. 감독님이 충분히 몇 배로 재밌게 만들어주실 거라 믿는다"고 말하며 손형석 감독에 대한 신뢰를 드러냈다.

한편, '파수꾼'은 범죄로 사랑하는 이를 잃고 평범했던 일상이 하루아침에 산산조각 나버린 사람들이 모여서 아픔을 이겨내고 정의를 실현하려 하는 모임을 만드는 이야기를 그린 드라마다. 오는 22일 오후 10시 첫 방송. / yjh0304@osen.co.kr

[사진] 최규한 기자 dream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송일국 "아내는 내 최고의 매니저, 늘 적극적으로 지지" 소극장 공연에 대한 갈망이 있을 때, 거짓말처럼 적절한 타이밍에 찾아온 작품이 바로...

  • [Oh!llywood]...

    윌 스미스의 아들 제이든 스미스가 지드래곤의 팬임을 자처했다.윌 스미스...

  • [Oh!llywood]...

    '이빨 빠진 데미 무어?'할리우드 톱스타 데미 무어가 앞니가 빠진 채로...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린제이 로한이 배우로 돌아온다.최근까지도 수많은 사건 사고에...

새영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