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무한도전' 유재석, 히든카드 주인공...500만 원 '결제 폭탄'

[OSEN=유지혜 기자] '무한도전' 히든카드의 주인공은 결국 유재석이 당첨됐다.

20일 오후 방송된 MBC '무한도전'에서는 히든카드 두 번째 이야기와 시청자들의 만족도를 향상시키는 방송을 만들기 위한 미래예능연구소 특집이 방송됐다.

이날 하하는 드레드 모임 동생들의 식사를 결제했다. 400만 원을 앞둔 상황에서 하하는 잔뜩 긴장했지만 다행히 카드가 긁혀 환호했다.

박명수는 그 때부터 폭주하기 시작했다. 그는 한의원에 가서 즉석에서 60만 원을 사용했고, 양세형 또한 개그맨 후배들을 옷가게로 데리고 가 옷 선물을 했다.


거액을 쓴 박명수와 양세형을 보며 유재석은 열받아했다. 그는 카페에 있는 사람들에 자몽주스를 홧김에 쐈다.

500만 원을 앞둔 유재석은 긴장했지만, 자신있게 카드를 긁었다. 하지만 잔액부족이 떴다. 결국 유재석이 히든카드 폭탄의 주인공이었다.

유재석은 홧김에 자몽주스 한 잔을 추가한 것 때문에 502만 원이었던 한도를 넘게 됐고, 뒤늦게 이를 안 후 후회를 했다./ yjh0304@osen.co.kr

[사진] '무한도전'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