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한끼줍쇼' 연정훈x박해진, 잘생김 뿌리며 일원동 접수[종합]

[OSEN=이지영 기자] 박해진과 연정훈이 강남 일원동에서 한끼를 얻어먹는데 성공했다.

31일 방송된 JTBC '한끼줍쇼'에서는 연정훈과 박해진이 한끼 친구에 합류했다. 연정훈은 "11년만에 첫 딸을 얻었다. 첫 울음 소리에 눈물이 나더라"고 당시 감동을 전했다.

박해진은 "35살에 여자 친구와 결혼할 줄 알았다. 그런데 지금은 마흔에도 힘들 것 같다"고 너스레를 떨었다. 이날 이경규는 연정훈과 강호동은 박해진과 함께 초인종을 눌렀다.

연정훈은 첫 집에 사람이 없자, 의기소침한 모습을 감추지 못했다. 이후에도 계속 거절을 당하던 연정훈은 어깨를 숙이며 자신감이 결여된 모습을 보였다. 하지만 부자가 저녁을 준비하는 집에서 초대를 받았고, 세 부자와 맛있는 한끼를 했다.

마감시간까지 거리를 헤매던 박해진, 강호동도 5살 꼬마와 사는 젊은 부부집에 초대됐다. 부부는 "오랜만에 라면을 먹는데 괜찮냐"고 물었고, 두 사람은 좋아했다.

박해진과 강호동은 부부와 짜장 라면을 즐겼다. 

/ bonbon@osen.co.kr

[사진] '한끼줍쇼'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