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팀 방향성 논의"…슈퍼주니어, 팬 상대 간담회 개최하나

[OSEN=정지원 기자] 그룹 슈퍼주니어가 팬 상대로 간담회 개최 예정임을 알린 가운데, 이 간담회의 개최 여부에 많은 이들이 촉각을 세우고 있다. 

슈퍼주니어 소속사 SJ레이블은 최근 슈퍼주니어 갤러리를 비롯, 멤버별 팬페이지를 통해 팀의 방향성에 대해 의견을 나누는 취지의 간담회 개최 소식을 알렸다. 

소속사는 "슈퍼주니어가 올해 하반기 오랜만의 컴백을 앞두고 있다. 이에 오랜 시간 슈퍼주니어의 활동을 기다려 주신 팬 분들과 함께 슈퍼주니어의 향후 방향성에 대한 의견을 나누는 자리를 마련하고자 한다"고 밝혔다. 

지난 6일 슈퍼주니어의 하반기 컴백 보도 이후, 팬덤 내에서 강인과 성민의 활동 중단을 요구하는 목소리가 일자 그들의 목소리를 듣기 위해 이같은 선택을 한 것으로 보인다. 수 차례 범법 행위를 저지른 강인, 결혼 및 입대 제대를 거치며 팬들과 소통하지 않았던 성민을 향한 불만의 목소리가 컸던 것으로 분석된다. 

하지만 팬을 상대로 한 간담회 개최를 놓고 팬덤 내 반응은 그리 좋지 않다. '팬 대표'라는 자격을 어떻게 부여할 것인지 그 기준이 모호하며, 과거 타 아이돌 그룹의 간담회가 좋은 전례를 남기지 않았다는 것이 그 이유다. 

현재 슈퍼주니어 갤러리에 올라왔던 간담회 개최 글은 삭제된 상태다. 간담회 개최 여부도 불투명한 상황이다. 이에 향후 슈퍼주니어가 팬을 상대로 간담회를 개최할 수 있을지 관심이 모아진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