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검객' 장혁X정만식X조 타슬림X이민혁, 캐스팅 확정...15일 크랭크인

[OSEN=지민경 기자] 영화 '검객'이 장혁, 정만식, 조 타슬림, 최진호, 김현수, 장현성, 이민혁 등 주요 캐스팅을 확정 짓고, 2017년 6월 15일(목) 오늘 전격 크랭크인한다.

영화 '검객'이 장혁을 필두로 정만식, 최진호, 김현수, 장현성, 이민혁 등 대한민국 최고의 액션과 연기를 겸비한 배우들의 캐스팅을 확정, 드디어 오늘 6월 15일에 첫 촬영에 돌입한다. 여기에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분노의 질주: 더 맥시멈''스타트렉 비욘드'에서 활약한 조 타슬림까지 합류해 첫 한국 영화 출연을 확정하며 기대감을 높인다.

'검객'은 명청 교체기의 조선, 날이 갈수록 심해지는 혼란스러운 정세에 맞섰던 검객들의 이야기를 다룬 영화다.

먼저, 장혁은 과거의 비밀을 지닌 검객 ‘태율’ 역을 맡아 그간 사극에서 보여줬던 캐릭터들과 완전히 색다른 모습으로 깊은 연기 내공을 발휘한다. 정만식은 조선 최고의 무신 ‘민승호’로 분해 강렬한 카리스마를 선보일 예정이다. 할리우드에서 활약 중인 조 타슬림은 피도 눈물도 없는 무자비한 청나라 장수 ‘구루타이’ 역을 맡아 스크린을 압도하는 폭발적인 에너지를 선사할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또한, 묵직한 존재감의 배우 최진호가 ‘이목요’ 역, '도가니''굿바이 싱글' 등에서 어린 나이에도 폭발적인 스크린 장악력을 보여준 김현수가 ‘태율’의 딸 ‘태옥’ 역, 명품배우 장현성이 혼란스러운 시대의 군주 역으로 합류해 팽팽한 연기 시너지를 보여줄 것으로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그룹 비투비(BTOB)의 연기돌 이민혁이 왕의 호위무사 겸사복을 연기하며 스크린 데뷔에 나선다. 이처럼 시나리오와 높은 싱크로율을 자랑하는 캐스팅은 배우들의 액션과 연기를 더욱 기대하게 만든다.

한편, 배우들은 크랭크인을 앞두고 이미 4개월 전부터 무술, 승마 훈련과 함께 만주어 수업에 돌입하는 등 프리 프로덕션 단계부터 만반의 준비를 갖춰왔다는 후문. '검객'이 당대 최고의 검객들을 소재로 한 만큼 영화가 선보일 고난도의 화려한 검술과 스타일리시한 액션은 물론 시대상을 반영한 실감나는 만주어 연기까지 신선한 볼거리를 더욱 기대케 한다.

'검객'의 최재훈 감독은 “배우와 스탭들의 뜨거운 열정 속에 오랜기간 철저하게 프리프로덕션 과정을 거쳐 지금껏 볼 수 없었던 독창적인 액션과 무술씬을 선보이기 위한 준비를 마쳤다. 든든한 배우 및 스탭들과 함께 최선을 다해 촬영에 임하겠다”며 크랭크인 소감을 밝혔다. 장혁은 ”시대상과 캐릭터의 조화가 잘 어우러지는 멋진 시나리오였다. 새로운 액션 사극이 탄생하지 않을까 싶다. 좋은 스탭들과 함께라서 앞으로의 촬영이 기대된다”고 포부를 전했다.

이처럼 국내 외 연기파 배우들이 뭉친 화제의 캐스팅을 완성한 영화 '검객'은 바로 오늘 전격 크랭크인, 지금껏 본 적 없는 스타일리시한 액션 사극의 탄생을 예고하고 있다. /mk3244@osen.co.kr

[사진] 오퍼스 픽처스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