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이런 군주를 원했다"..'군주' 유승호가 던진 묵직한 화두

[OSEN=박진영 기자] “우리에게 던지는 진정성 넘치는 화두!!”

‘군주-가면의 주인’ 유승호가 진정한 군주로 나아가는 ‘애민(愛民) 정신’을 표출하며 ‘묵직한 메시지’를 선사, 안방극장에 깊은 여운과 감동을 안기고 있다.

6주 연속 수목 동시간대 시청률 1위 왕좌를 수성한 MBC 수목미니시리즈 ‘군주-가면의 주인’(극본 박혜진, 정해리/ 연출 노도철, 박원국/제작 피플스토리컴퍼니, 화이브라더스 코리아/이하 ‘군주’)은 고통 받는 백성을 구하기 위해 조선 최고 막후 세력인 편수회와 맞서 싸우는 세자의 의로운 사투와 사랑을 담고 있다. 눈을 뗄 수 없는 긴박감 넘치는 스토리 전개, 섬세하고 감각적인 화면과 배우들의 무결점 호연이 어우러지면서 ‘하이브리드 팩션 사극’이라는 새로운 장르로 시청자들의 열광적인 호응을 얻고 있다.

이와 관련 수목 夜 동시간대 시청률 최강자의 위용을 드러내고 있는 ‘군주’에서 유승호가 펼쳐내고 있는 ‘군주 정신’이 특별한 메시지를 전하며 안방극장에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다. 극중 세자는 왕권까지 좌지우지하며 무소불위의 권력을 휘둘러 백성들을 편취하는 편수회에 강력하게 대항, 백성들을 위한 조선을 만들고자 고군분투하는 모습으로 시청자들에게 공감을 불러일으키고 있는 상황. “난 이 나라 모든 백성을 위해 왕이 될 것이오”라는 세자(유승호)의 애민(愛民)정신은 진정한 군주로서 나아갈 방향에 대해 뒷받침하고 있다.

무엇보다 세자는 자신이 가면을 쓰게 된 이유인 편수회의 존재를 알게 된 순간부터 백성들을 위해 편수회를 물리치겠다는 비장한 각오를 드러냈다. 왕(김명수)이 편수회의 불합리한 처사를 용인하며 편수회와 맞붙으려는 세자의 주변인들, 상선 천수(민필준)와 한성부 서윤 한규호(전노민)까지 희생시키자 분노를 터트려냈던 상태. 결국 세자는 새로운 시각으로 답을 찾아 편수회와 싸워 이길 방법을 찾겠다며 이선(엘)을 대역으로 삼은 후, “소자를 살리기 위해 백성의 물을 내어주셨으니 그 물을 찾아와야 하는 것은 소자의 천명, 조선의 세자, 조선의 왕이 될 자가 해야 할 일입니다”라고 군주로서의 운명적인 책임감을 언급했다.

더욱이 왕은 세자 때문이 아닌, 자신의 잘못이라고 설득했지만 세자는 “소자의 잘못입니다. 아무것도 몰라도 되는 필부가 아닌 세자이기에 모두 소자의 잘못입니다”라고는 결연한 의지를 내비쳤다. 편수회의 힘을 빌려 왕이 된 아버지와 달리, 세자는 백성을 고통에서 벗어나게 하고, 오직 백성을 위해 행동하는 것이 조선의 세자, 왕으로서 주어진 운명임을 각인하고 있던 셈이다.

특히 세자는 우여곡절 끝에 죽을 고비를 넘긴 후 보부상 두령자리에 까지 올라 오로지 편수회를 없앨 세력을 키우는데 전심전력을 쏟아 부었다. 그러면서도 세자는 이선이 대신하고 있는 자신의 자리를 되찾은 후 만들어갈 ‘조선’에 대해 끊임없이 고뇌했던 터. 세자는 거병을 해서 단숨에 편수회를 무너뜨리자는 최헌(김학철)에게 절대 그렇게 할 수 없다며 수많은 백성들이 피 흘리고 다칠 것을 염려했다. 그리고는 “나의 조선은 다릅니다! 백성들을 희생시키면서 왕좌로 돌아갈 순 없습니다. 난, 이 나라 모든 백성을 위해 왕이 될 것이오. 백성만이 나의 목적이거늘, 그 백성을 피 흘리게 하면서, 어찌 보위에 오를 수 있겠소?”라며 정의롭고 어진 군주로서의 면모를 다시 한 번 증명했다. 편수회를 없애는 것이 중요하지만, 그에 앞서 ‘백성’의 안위를 걱정하고 백성을 우선시하는 세자의 애민정신이 2017년 현재를 사는 우리에게 의미심장한 개념 메시지로 뭉클함을 안겼다.

제작진은 “세자가 진정성 있게 전한 ‘애민정신’에는 나라의 근본이 백성이라는, 오로지 백성을 위해 왕이 존재해야 한다는 ‘군주 정신’이 오롯이 담겨 있다”며 “세자의 현명한 지혜와 경험에서 비롯된 뛰어난 역량 등 모든 것이 편수회를 쓰러뜨리고 진정한 군주의 자리에 서고자하는 올바른 군주의 모습으로 발현될 것이다. ‘군주’를 통해 시청자분들이 공감하고, 되새겨 볼 수 있는 기회가 됐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parkjy@osen.co.kr

[사진] 피플스토리 컴퍼니, 화이브라더스 코리아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비밀의 숲' 김소라 "팀워크 환상, 오늘 계곡 놀러갔어요" "'비밀의 숲' 인기 비결은 팀워크"tvN '비밀의 숲'이 없는...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

  • [오!쎈 테마]...

    김현수·박병호 현지에서도 KBO 유턴 제기국내 복귀 시 FA...

  • [천일평의 야구장...

    롯데는 8월 15일 사직구장에서 열린 2위 두산과의 경기에서 초반 대량...

  • [오!쎈 테마]...

    가히 '슈퍼 위크(super week)'라고 칭할 만하다. 리그 순위표를...

  • '하노이 참사'...

    K리그의 동남아시아 진출을 위해 과감하게 나섰던 베트남 올스타전이 마무리...

  • [서정환의 사자후]...

    프로농구가 인기가 없어 잘못을 해도 징계도 가벼운 것일까. 프로농구계가...

  • '위기' 韓 축구,...

    '위기'의 대표팀에 다시 '전문 소방수' 신태용이 낙점됐다.김호곤 축구협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