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단독] '시그널' 감독과 '또 오해영' 작가, 새 작품 같이 한다

[OSEN=최나영 기자] 스타작가와 스타PD의 만남이다.

많은 마니아를 양산한 드라마 '미생', '시그널'의 김원석 PD가 '또 오해영'을 쓴 박해영 작가와 의기투합한다.

12일 방송계에 따르면 박해영 작가가 tvN에서 내년 선보이는 새 작품을 김원석 PD가 담당한다. 이에 대해 tvN측은 "검토 중인 사항"이라고 전했다.

박해영 작가의 신작은 내년 tvN 편성 예정작으로 편성 시기 등 구체적인 사항은 현재 논의 중이다.

'미생'에 이어 '시그널'로 섬세한 연출력을 선보이며 tvN 드라마의 위상을 높인 김원석 PD이기에 그 차기작에 많은 관심이 쏠려 있었던 바다. '또 오해영'으로 공감 백배 이야기를 선보인 박해영 작가와의 호흡은 기대감을 안기기에 충분하다.

특히 '또 오해영'이 로맨스가 강했던 작품인 만큼 이번에는 과연 어떤 이야기로 안방극장 시청자들을 사로잡을지 이목이 쏠리고 있는데, 이야기를 영상으로 구체화시킬 김원석 PD와 어떤 시너지를 낼 지도 주목된다. / nyc@osen.co.kr

[사진] '시그널', '또 오해영'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