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비정상회담' 여에스더 "홍혜걸처럼 결혼 잘하면 살쪄" 자화자찬

[OSEN=장진리 기자] 여에스더가 매력 만점 입담을 과시했다.

17일 방송된 JTBC '비정상회담'에는 여에스더-홍혜걸 부부가 출연해 청년 대표들의 건강 상담을 받았다.

홍혜걸은 일본 대표 오오기의 지나친 저체중을 염려했다. 홍혜걸은 "체중은 많이 나가도 안 좋지만, 너무 말라도 안 좋다. 근육을 키워야 한다"고 조언했고, 이를 듣던 여에스더는 "체질적으로 안 찌는 사람한테 그렇게 얘기하지 말라"고 말했다.

여에스더는 오오기에게 "홍혜걸씨도 결혼 전에는 불과 65kg였다. 지금은 85kg다"라며 "결혼한 후에 20kg나 쪘다"고 설명했다. 이어 "나이 들면 저절로 살도 찐다. 아니면 홍혜걸 씨처럼 결혼 잘 하면 살 찔 수 있다"고 자화자찬해 웃음을 자아냈다.


두 사람의 모습을 보던 MC들은 "두 분은 항상 같이 다녀야겠다"고 말해 폭소를 선사했다. /mari@osen.co.kr

[사진] JTBC 방송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

  • [Oh!llywood]...

    맷 데이먼이 할리우드 성추문 옹호 발언을 사과했다. 맷 데이먼은...

  • [Oh!llywood]...

     모델 겸 배우 킴 카다시안과 가수 카니예 웨스트가 세 번째 아이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