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첫방부터 따뜻"..신현준X최민용의 '시골경찰' 성장기

[OSEN=김나희 기자] 배우 신현준, 최민용, 오대한, 이주승의 좌충우돌 '시골경찰' 성장기가 시작됐다. 다소 어설프지만 열심히인 이들의 모습이 첫방부터 꽤나 좋은 느낌이라는 평이다.

지난 17일 첫 방송된 MBC every1 예능 '시골경찰' 1회에서는 진안 경찰서 관할 내 치안센터 순경으로 임명받는 신현준, 최민용, 오대환, 이주승의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네 명의 배우들은 각자 생각하는 경찰에 대해 이야기했다. 신현준과 최민용이 제대로 대우를 받지 못하는 경찰에 대해 안타까운 심경을 내비친 반면, 오대환은 어린 시절 경찰에게 맞았던 일을 떠올리며 부정적인 견해를 드러내 시선을 모았다.

이후 멤버들은 포장마차에서 담당 PD와 만났고 "세대별 악역을 모셨다"는 말에 놀라워했다. 특히 멤버들은 악역을 맡은 적 없는 최민용의 합류 이유에 대해 궁금해했고 PD는 "이 분은 캐릭터 자체가. 만장일치였다"라고 설명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후 이들의 본격적인 '시골경찰' 합류기가 펼쳐졌다. 멤버들은 범인을 연행하는 경찰차 탑승에 거부감을 보이며 제작진을 의심했고, 해외 촬영 스케줄 때문에 하루 늦게 합류하기로 약속됐던 오대환은 공항에서 그대로 납치돼 폭소를 유발했다.

그래도 노온마을에 위치한 이들의 숙소는 꽤나 단란했고, 멤버들은 방안에 걸려있는 경찰 정복을 보고 감탄사를 연발했다. 특히 신현준은 돌아가신 아버지를 떠올리며 "아버지가 군인이었다. 내겐 제복이 주는 느낌이 각별하다"고 말해 뭉클함을 자아냈다.

이 외에도 마을 사람들과 단란한 저녁 식사를 하거나 함께 경찰가를 연습하는 모습으로 첫방부터 따뜻한 면모를 아낌없이 보여준 멤버들. 방송 말미 경찰 임명식을 치르며 근무지를 배정받은 이들이 앞으로 어떤 '시골경찰'로 성장해나갈지 이목이 쏠린다. / nahee@osen.co.kr

[사진] '시골경찰'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