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TV톡톡] ‘해품달→구르미→왕사’...비주얼사극 흥행史는 ing

[OSEN=유지혜 기자] ‘왕은 사랑한다’가 ‘해를 품은 달’과 ‘구르미 그린 달빛’을 이을 히트 비주얼사극으로 거듭날 조짐을 보이고 있다.

지난 17일 첫 방송된 ‘왕은 사랑한다’에서는 왕세자 왕원(임시완 분)과 선머슴 같은 은산(임윤아 분), 왕원의 절친 왕린(홍종현 분)이 만나는 장면이 그려졌다.

이날 왕원과 왕린은 이승휴(엄효섭 분)에게 답을 구하러 찾아갔지만, 그의 제자 은산과 부딪혔다. 왕원과 은산은 서로 티격태격했고, 그 사이를 중재하는 건 항상 왕린이었다. 은산은 말끝마다 “여인”이란 단어를 쓰는 왕원에게 으르렁 댔지만, 왕원은 “우린 만난 적 있다. 내가 널 알아”라고 말하며 이미 이들의 인연이 과거에 시작됐음을 알렸다.

7년 전, 은산의 어머니는 송인(오민석 분)과 왕전(윤종훈 분)의 계략으로 사망했고, 은산마저 죽을 뻔했으나 다행히 살았다. 죽어가는 은산의 어머니를 마주친 왕원은 은산에게 직접 유언을 전해준 것. 묘한 인연은 이들이 성장해 재회하며 이어졌다.



왕원과 왕린을 마주한 이승휴는 보격구 대회에서 이기면 질문을 받아주겠다고 했고, 두 사람은 은산과 보격구를 했다. 하지만 보격구가 익숙치않은 왕원은 이승휴가 아끼는 술병을 깨고 말앗다. 이승휴는 먼저 술을 구해오는 자에게 원하는 걸 해주겠다고 선언했다. 세 사람은 술을 구하기 위해 산골짜기로 떠났다.

왕원과 왕린, 은산은 낡은 다리를 건너다가 위험을 맞았다. 왕린은 비틀거리는 은산을 보호했다. 그러다 다리가 끊어졌고, 왕원은 은산을 끌어올려 품에 안았다. 왕원의 “그래 이것은 너를 나보다 더 사랑해버린 나의 이야기다”라는 내레이션은 세 사람의 묘한 로맨스가 시작됐음을 알렸다.

‘왕은 사랑한다’는 100% 사전제작된 퓨전사극이다. 최근 신통치 않은 성적을 거둔 사전제작과 퓨전사극이란 요소가 결합돼 우려를 자아냈으나, 첫 방송부터 빠른 전개와 주연들의 안정적인 연기, 폭팔하는 영상미로 이 우려를 깼다.

일단 첫 방송 반응은 뜨겁다. ‘왕은 사랑한다’ 1, 2부는 전국기준 7.8, 8.1%의 시청률을 얻었다. 함께 시작한 KBS 2TV ‘학교 2017’보다 앞서가는 성적이고, 전작 ‘파수꾼’의 첫 방송 수치보다 높다. 동시간대 1위를 달리는 SBS ‘엽기적인 그녀’보다는 2.1% 포인트 뒤쳐졌지만, 충분히 따라잡을 수 있는 수치이기도 하다.

처음부터 ‘왕은 사랑한다’는 ‘해를 품은 달’, ‘구르미 그린 달빛’처럼 비주얼 사극이 지닌 특징을 모두 갖추고 있어 기대감을 자아냈던 바다. 왕권싸움, 세 남녀의 비극적 로맨스, 주인공과 그를 가장 위협하는 존재인 서브남주의 우정이 바로 그것이다. 특히 ‘왕은 사랑한다’는 임시완, 임윤아, 홍종현의 케미 넘치는 비주얼이 단번에 큰 반응을 이끌며 ‘비주얼 사극’이란 이름에 부합하는 행보를 보였다.

앞서 ‘해를 품은 달’과 ‘구르미 그린 달빛’은 각각 MBC와 KBS에서 손꼽히는 히트작이 됐고, 한 시대를 풍미한 신드롬을 낳기도 했다. 과연 ‘왕은 사랑한다’는 이 계보를 이어 2017년 하반기 최고 히트작으로 남을 수 있을지 눈길이 모아진다. / yjh0304@osen.co.kr

[사진] ‘왕은 사랑한다’ 방송 캡처, 각 드라마 포스터.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품위녀' 정다혜 "파스타 난투? 한 번에 끝+PD님 함박웃음" 배우 정다혜가 '품위있는 그녀'에서 화제가 됐던 '파스타 난투극'에 대한 비하인드...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