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인터뷰②] '쌈' 김지원 "박서준과 케미? '멜로불도저' 따라갔을 뿐"


[OSEN=정소영 기자] 김지원이 박서준을 '멜로불도저'라고 칭했다.

김지원은 27일 서울 강남 모처에서 진행된 OSEN과의 인터뷰에서 박서준과 호흡에 대해 "너무 좋았다"고 답했다. 

이어 김지원은 "박서준 씨랑은 처음이라 '어떨까' 했었다. 또 전작을 재밌게 봐서 팬이었다. 툭탁거리는 장면도 재밌게 찍었다"라고 덧붙였다.

특히 박서준과 김지원은 실제 연인을 방불케하는 뛰어난 케미로 보는 이들을 흐뭇하게 만들었던 바. 이에 대한 칭찬에 김지원은 "(박서준 씨가) 워낙 멜로를 잘 하시니까 믿고 따라갔다. 멜로불도저님께서 잘 해주셔서"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또한 극중 애라가 동만을 올려다볼 때의 '강아지 눈빛'이 남심을 흔들었던 바.김지원은 "그렇냐. 몰랐다"라며 수줍어하면서 "박서준 씨가 키가 크시니까 좋은 케미가 나올 수 있었던 것 같다"고 공을 돌렸다. 

김지원은 앞서 '태양의 후예'에서 진구와도 커플 연기를 선보였던 바. 그는 박서준과 진구를 비교하는 질문에 "진구 오빠랑은 실제로 12살 차이가 나서 워낙 오빠니까 더 선배같이 조언을 듣고 기대고 하면서 많이 배웠다"라며 "이번에는 또래랑 하니까 '함께 만들어나가는 재미가 있구나' 느꼈다"고 설명했다.  

/ jsy901104@osen.co.kr

[사진] 킹콩엔터테인먼트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