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비정상’ 안재욱 “마음 약해서 훈육 어려운 나, 비정상인가요”

[OSEN=강서정 기자] JTBC ‘비정상회담’에 대한민국 대표 노총각에서 대표 딸 바보가 된 1세대 원조 한류스타 안재욱이 출연해 “마음이 약해서 훈육이 어려운 나, 비정상인가요?”를 안건으로 이야기를 나눴다. 특히 이 날은 러시아에서 온 현직 엄마 ‘이나’가 육아 토론에 참여해 다양한 이야기가 이뤄졌다.

최근 녹화에서 안재욱은 “17개월 된 딸에게 원하는 것은 뭐든지 해주고 싶어서 아내에게 혼이 난다”며 딸 바보다운 면모를 보였다. 이어 최근 나라별로 유행하는 장난감에 대해 독일의 ‘액체괴물’부터 중국의 ‘동화책 읽어주는 로봇’까지 다양한 아이템들이 나왔다. 이에 미국 가정의 필수품이라며 마크가 소개한 장난감에 뜨거운 호응이 이어졌다. 한편,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얻고 있는 피젯 스피너를 소개하면서 MC유세윤이 직접 시범까지 보여 이목이 집중됐다.

이어 각 나라별로 아이의 훈육법에 대한 불꽃 튀는 토론이 이어졌다. 멕시코의 특이한 훈육법이 공개되자 스튜디오가 발칵 뒤집어졌다는 후문. 또한 버릇없는 아이에 대한 체벌 찬반 토론과 아동학대 사건에 대한 각 나라별 이슈를 들을 수 있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최근 한국에서 이슈가 되고 있는 ‘오너의 잘못으로 인한 불매 운동’을 해야 하는지에 대한 나라별 불꽃 튀는 찬반 토론이 이어졌다. 31일 오후 10시 50분 방송. /kangsj@osen.co.kr

[사진] JTBC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