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태형 감독, "함덕주, 자신의 역할 훌륭하게 수행"

[OSEN=잠실, 이종서 기자] 두산 베어스가 2위 NC 다이노스를 0.5경기 차로 따라붙었다.

두산은 12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열린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NC 다이노스와의 팀간 12차전에서 3-0으로 승리했다. 이날 승리로 3위 두산(60승 2무 43패)은 2위 NC(62승 1무 44패)와의 격차를 0.5경기 차로 좁혔다.

이날 선발 투수 함덕주가 6이닝을 무실점으로 막은 가운데, 김명신-이현승-김강률-이용찬이 남은 이닝을 무실점으로 지웠다. 여기에 NC의 '에이스' 해커를 상대로 박건우와 김재환이 멀티히트를 기록하는 등 집중력 있는 모습을 보여줬고, 수비에서도 곳곳에서 호수비가 이어지면서 무실점 승리를 거뒀다.

경기를 마치고 김태형 감독은 "선발 함덕주가 자신의 역할을 훌륭하게 수행했다. 야수들의 집중력 있는 수비도 칭찬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 bellstop@osen.co.kr


[사진] 잠실=최규한 기자 dreamer@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돈꽃' 한소희 "'제대로 욕먹자'는 목표, 달성한 것 같죠?" ‘돈꽃’에서 제대로 악녀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배우 한소희가...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