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정용운 결국 2군행…김기태 감독 "그동안 잘해주었다"

[OSEN=광주, 이선호 기자] KIA 좌완투수 정용운이 2군으로 내려갔다.

김기태 KIA 감독은 13일 광주 LG전에 앞서 정용운을 1군 엔트리에서 제외했다. 대신 이날 선발투수로 나서는 배힘찬을 1군 등록했다.

김기태 감독은 "그동안 팀이 필요할 순간에 잘 해주어 될 수 있으면 기회를 주려고 노력했다. 최근 보다시피 구위가 좋지 않다. 이제는 한 템포 쉬어줄 때가 되었다"고 정용운의 2군행 배경을 설명했다.

정용운은 5월 1군에 합류해 중간투수로 존재감 있는 투구를 했다. 이후 임기영의 부상 공백이 생기자 연일 호투를 펼쳐 틈을 메워주었다. 정용운의 활약 덕택에 선발로테이션을 정상 가동할 수 있었고 선두를 굳게 지켰다.


그러나 전반기 막판부터 구위가 떨어졌고 최근 선발 2경기에서 1회를 버티지 못하고 난조를 보였다. 12일 lg전에서는 아웃카운트 1개만 잡고 6점을 내주고 강판했다. 주무기인 체인지업의 제구가 흔들리며 부진했다. /sunn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정소민 "이준과 좋았던 케미, 이민기랑 로맨스 걱정했다" "이준 vs 이민기"정소민이 드라마 파트너 이준과 이민기에 대한...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