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마지막 잠실 두산전' 이호준 위해 두산, 꽃다발 전달 행사

[OSEN=잠실, 이종서 기자] 두산 베어스가 은퇴를 앞둔 이호준을 위해 작은 선물을 마련했다.

두산과 NC는 13일 서울 잠실구장에서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팀간 13차전 맞대결을 펼쳤다.

이날 두산이 2-1로 승리한 가운데 두산은 경기 후 은퇴를 앞둔 이호준을 위한 행사를 마련했다. 이날 경기는 NC의 마지막 잠실 두산전. 이호준은 8회초 무사 2,3루 상황에서 대타로 나와 삼진으로 물러났다.

두산은 이호준의 마지막 잠실 방문 경기를 기념하기 위한 꽃다발을 전달했다. 전광판에는 '꽃길만 걸으세요'라는 문구가 떴고, '임시 주장' 김재환과 '야수 최고참' 오재원이 이호준에게 꽃다발을 전달했다.


팬들 역시 지켜보며 박수를 보냈다. /bellstop@osen.co.kr

[사진] 잠실=이대선 기자 sunday@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돈꽃' 한소희 "'제대로 욕먹자'는 목표, 달성한 것 같죠?" ‘돈꽃’에서 제대로 악녀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배우 한소희가...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