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쎈 컷] '남한산성' 고수X박희순X조우진, 스틸 공개 '강렬한 시너지'

[OSEN=지민경 기자] ‘도가니’ ‘수상한 그녀’ 황동혁 감독의 차기작이자 이병헌, 김윤석, 박해일, 고수, 박희순, 조우진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들의 만남으로 기대를 모으는 영화 ‘남한산성’에서 고수, 박희순, 조우진이 각기 다른 개성과 탄탄한 연기력으로 시너지를 높인다.

영화 ‘남한산성’은 1636년 인조 14년 병자호란, 나아갈 곳도 물러설 곳도 없는 고립무원의 남한산성 속 조선의 운명이 걸린 가장 치열한 47일 간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남한산성’에서 왕의 격서를 전달하는 중책을 맡은 대장장이 '서날쇠' 역을 맡은 고수와 혹한 속에서 묵묵히 성벽을 지키는 수어사 '이시백'으로 분한 박희순, 그리고 청의 통역가 '정명수' 역을 맡은 조우진까지 충무로를 대표하는 연기파 배우들이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하며 극에 풍성함을 더할 예정이다.

브라운관과 스크린을 넘나들며 다채로운 매력을 선보인 고수는 천민의 신분이지만 나라의 운명이 달린 격서를 운반하는 중책을 맡은 대장장이 '서날쇠'로 분했다. 눈빛과 몸짓 하나에도 심혈을 기울이며 캐릭터의 입체감을 살린 고수는 격서 전달 장면을 위해 눈 덮인 산을 구르고 빙벽을 등반하는 등 노력을 아끼지 않는 연기로 극에 긴장감을 더한다.


이에 황동혁 감독은 "무뚝뚝한 겉모습과 달리 인간적이고 따뜻한 매력을 지닌 서날쇠를 완벽히 표현했다. ‘남한산성’에서 인생 연기를 보여준 것 같다"고 전해 고수가 소화한 '서날쇠'의 모습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압도적 연기력, 카리스마 넘치는 외모와 목소리로 관객들을 사로잡으며 남다른 존재감을 선보인 박희순이 고립무원의 남한산성을 지키는 수어사 '이시백' 역으로 극에 무게감을 더한다. 정치적 이념과 논쟁에 휘말리지 않고 오로지 나라와 백성을 묵묵히 지키는 무관 '이시백' 역을 맡은 박희순은 추운 겨울 청과의 대규모 전쟁 장면에서도 강도 높은 액션을 직접 소화해내며 몸을 사리지 않는 열연을 선보였다.

"좌고우면하지 않고 남한산성을 지키려는 목적에 충실한 강직하고 충성심 깊은 무관 '이시백' 역할을 완벽히 소화해주었다"는 황동혁 감독의 말처럼 박희순은 독보적 카리스마로 극의 몰입감을 한층 끌어올릴 것이다.

‘내부자들’의 '조상무' 역으로 주목받은 데 이어 드라마 '도깨비'와 영화 ‘더 킹’, ‘보안관’ 등을 통해 깊은 인상을 남긴 배우 조우진이 청나라의 역관 '정명수'로 분했다. 조선인 천민 출신으로 청의 관직에 오른 '정명수' 역을 맡은 조우진은 다양한 작품을 통해 쌓은 탄탄한 연기 내공으로 캐릭터를 완벽히 표현해낸 것은 물론 실제 만주어 연기에 도전하며 극에 풍성함을 더했다.


조우진은 "만주어 대사를 자연스럽게 구사하기 위해 집안 곳곳 보이는 곳마다 대사를 적어서 붙여두며 연습했다"고 전해 각별한 노력을 통해 완성된 '정명수' 역에 대한 기대를 높인다.

이처럼 각자의 역할을 완벽하게 소화하며 강렬한 존재감을 발산한 고수, 박희순, 그리고 조우진의 연기는 ‘남한산성’속 최고 배우들의 연기 앙상블에 시너지를 더하며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김훈 작가의 베스트셀러 원작, ‘도가니’ ‘수상한 그녀’ 황동혁 감독과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들의 결합으로 기대를 증폭시키는 ‘남한산성’은 9월 말 개봉 예정이다. /mk3244@osen.co.kr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고원희 "항공사 전속 모델..진짜 승무원으로 오해도 받아" 단아한 미소와 청순한 미모. 이 때문일까. 고원희는 지난 2011년부터 지금까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