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태형 감독, 게실염으로 입원…20일 경기 한용덕 수석 체제

[OSEN=수원, 최익래 기자] 김태형(50) 두산 감독이 게실염으로 20일 kt전에 결장한다. 20일 경기는 한용덕 수석코치 체제로 치른다.

두산은 20일 수원 kt위즈파크에서 kt와 '2017 타이어뱅크 KBO리그' 12차전을 앞두고 있다. 두산은 전날(19일) 경기에서 선발 전원 안타를 기록한 타선과 6이닝 3실점 호투한 선발투수 더스틴 니퍼트의 조화를 앞세워 10-4 완승을 거뒀다. 최근 3연승의 흐름. 이날도 kt를 꺾고 4연승에 도전한다.

그러나 악재가 발생했다. '사령탑' 김태형 감독이 게실염 증세로 입원했다. 김태형 감독은 19일 경기 후 호텔에서 복통을 느꼈다. 동수원 병원으로 이동해 혈액과 소변 검사를 거쳐 염증이 있음을 확인했다. X-레이와 CT 촬영을 통해 게실염 진단을 받았다. 우선 항생제 투여로 염증 수치를 낮출 수 있지만, 효험이 없을 경우 외과적 수술까지도 받아야 한다. 김 감독은 항생제 투여 후 20일 오전 서울 흑석동 중앙대병원으로 이동했다. 두산 관계자에 따르면 김 감독의 염증 수치는 점차 나아지고 있다.

김태형 감독은 21일 전문의 검진을 받은 후 퇴원 등 향후 일정을 정할 계획이다. 두산 관계자는 "처음에는 통증이 심했는데 조금씩 나아지고 있다. 주말이라 병원에 당직의뿐이다. 내일 전문의에게 재검을 받는다. 향후 일정은 내일 밝히겠다"라고 설명했다.


이날 경기는 한용덕 수석코치 체제로 운영된다. /ing@oes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임윤아 "'왕사' 새드엔딩? '원산 커플' 팬들엔 서운할 수도" '왕은 사랑한다'의 배우 임윤아가 드라마의 엔딩과 러브라인에 대한 해석을...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