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바르셀로나, '계약 위반' 네이마르에 113억 소송

[OSEN=이균재 기자] 스페인 명문 FC바르셀로나가 올 여름 프랑스 리그1 파리 생제르맹(PSG)으로 이적한 네이마르(25)를 상대로 최소 850만 유로(약 113억 원)의 소송을 걸었다고 밝혔다.

바르셀로나는 22일 성명을 내고 보너스와 관련된 계약 위반으로 네이마르를 고소했다고 밝혔다.

네이마르는 2016년 바르셀로나와 5년 재계약을 맺었지만 1년 만에 PSG로 둥지를 옮기며 5년 계악을 체결했다.

바르셀로나는 네이마르에게 이미 지급한 재계약 보너스와 함께 반환 지연으로 발생하는 이자 10%를 돌려달라는 소장을 바르셀로나 노동법원에 제출한 상태다./dolyng@osen.co.kr
[사진] ⓒGettyimages(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