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명단공개' 윤계상, 모서리 공포증 '연인 이하늬' 덕분에 호전

[OSEN=김보라 기자] ‘모서리 공포증’을 겪던 배우 윤계상이 연인 이하늬 덕분에 많이 호전된 것으로 알려졌다.

28일 오후 tvN 예능 ‘명단공개2017’에서는 ‘나 떨고 있냐? 스타들의 특이 공포증’ 편이 방송됐다.

7위에 오른 윤계상은 손가락이나 젓가락 등 끝부분이 뾰족한 부분을 제대로 쳐다보지 못하는 모서리 공포증을 앓고 있다.

과거 그룹 god로 활동할 때도 김태우, 손호영 등 장난기가 심한 멤버들이 놀리는 장난을 많이 쳤지만 윤계상에게 뾰족한 물건으로 놀리는 장난은 치지 않을 정도로 심각했다고.

멤버들은 한 방송에서 “전생을 알아보는 체험에서 윤계상이 십자군 전쟁 때 왼쪽 눈을 뾰족한 화살에 맞아 전사한 병사였던 것으로 밝혀졌다”고 털어놨다. 멤버들은 물론이고 윤계상 본인도 이 같은 결과를 믿게 됐다는 전언.

윤계상은 한때 방의 문도 제대로 열어놓지 못했을 정도로 힘들어했지만, 현재는 연인 이하늬의 사랑과 보살핌으로 현재는 모서리 공포증 극복한 상태라는 후문이다./purplish@osen.co.kr

[사진] ‘명단공개’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