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장성우 10회 결승타' kt, 넥센 6연패 빠뜨렸다

[OSEN=고척, 서정환 기자] kt가 넥센을 6연패의 늪에 빠뜨렸다.

kt는 12일 고척 스카이돔에서 벌어진 ‘2017시즌 타이어뱅크 KBO리그’ 넥센전에서 10회 터진 장성우의 결승타에 힘입어 3-2로 역전승했다. 최하위 kt(45승85패)는 다시 한 번 고춧가루를 뿌렸다. 7위 넥센(66승66패2무)은 충격의 6연패에 빠졌다.

넥센을 불과 일주일 전 kt 원정경기서 2연패를 당했다. 하락세를 탄 넥센은 5위 라이벌 LG(1무1패)와 SK(2패)전에서 모두 밀려 7위까지 떨어졌다. 넥센이 가을야구를 하려면 꼴찌 kt는 무조건 이겨야 하는 상대였다.

넥센은 이정후(중견수) 서건창(2루수) 초이스(우익수) 김하성(유격수) 장영석(1루수) 고종욱(좌익수) 김민성(3루수) 김웅빈(지명) 주효상(포수)의 타순으로 나왔다.


kt는 하준호(좌익수) 박경수(2루수) 로하스(중견수) 윤석민(3루수) 유한준(우익수) 이해창(포수) 김동욱(지명) 정현(유격수) 오태곤(1루수)이 선발이었다.

1회부터 치열했다. kt 선발 로치는 이정후와 서건창에게 연속 볼넷을 주며 흔들렸다. 보크까지 선언되자 로치는 심판에게 화를 참지 못했다. 결국 장영석의 타석에서 로치의 투구를 포수 이해창이 잡지 못해 흘렸다. 포일이 되면서 2,3루 주자 두 명이 모두 홈인했다.

이후 안정을 찾은 로치는 6회까지 추가점을 내주지 않으며 호투했다. 문제는 kt 타선 역시 브리검의 호투에 밀려 한 점도 뽑지 못했다는 사실. 브리검은 7이닝 무사사구 7삼진 무실점 호투로 kt 타선을 봉쇄했다.

넥센은 오주원과 김상수가 이어 던졌다. 9회 2사에서 김상수의 폭투에 kt가 한 점을 만회했다. 대주자 심우준이 2루를 훔쳤다. 정현의 적시타가 터져 김상수가 블론세이브를 기록했다. 승부가 2-2 원점으로 넘어갔다. 오태곤의 추가타로 2사 1,2루가 됐다. 김진곤이 아웃돼 승부는 연장전으로 넘어갔다.

kt는 10회 남태혁의 안타와 유한준의 볼넷이 나왔다. 대타 장성우는 윤영삼에게 결승 적시타를 터트려 승부를 갈랐다. 넥센은 10회말 마지막 공격에서 김민성이 3루수 오태곤 실책으로 살아나갔다. 하지만 후속타가 터지지 않아 그대로 무너졌다.

■ 데이터 박스

-넥센 브리검: 7이닝 6피안타 무사사구 7삼진 무실점

-넥센 서건창: 3타수 무안타 1득점 (통산 500득점 달성)

-kt 로치: 6이닝 2피안타 3볼넷 3삼진 2실점 무자책점 / jasonseo34@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