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TV톡톡] “진영의 약속”..‘아형’서 박보검X김유정 보는 건가요

[OSEN=강서정 기자] ‘아는 형님’에서 ‘구르미 그린 달빛’ 팀을 만날 수 있을까. 박보검과 김유정에게 ‘아는 형님’ 출연을 얘기해보겠다는 진영의 약속에 형님들과 시청자들의 염원이 쏟아지고 있다.

지난 16일 방송된 JTBC ‘아는 형님’의 형님 학교에 그룹 B1A4가 전학생으로 찾아왔는데 형님 중 서장훈의 관심은 오로지 진영이었다.

이수근이 입학신청서를 읽으며 진영이 자신의 장점으로 ‘무한긍정’이라고 쓴 걸 얘기했다. 바로가 앨범이 한 장도 팔리지 않을 때 어떻겠냐는 질문에 “다음 앨범 잘 되면 되지”라고 대답하자 김희철이 “넌 저작권이 있으니까”라고 깐족거렸다.

이때 서장훈이 “저작권만 있는 게 아니라 진영이는 연기도 하지 않냐. ‘구르미 그린 달빛’ 대단했다. 엄청 대단하고 연기 잘하지 작곡 잘하지”라면서 갑자기 “보검이 잘 있니?”라고 전혀 예상하지 못한 얘기를 해 헛웃음을 나게 했다.


결국엔 서장훈이 얘기하고 싶었던 건 박보검. 박보검 얘기를 하려고 진영에 대한 칭찬을 늘어놓은 것.

그러면서 본격적으로 박보검에 대한 얘기를 펼쳤다. 서장훈은 “박보검이 나오기로 했는데 몇 주 기다리라고 했더니 삐쳐서 안 나오고 있다”고 거짓말을 했다.

이에 진영은 “안 그래도 오늘 ‘구르미 그린 달빛’ 1주년 파티가 있다. 그래서 오늘 다 같이 모인다. 내가 얘기해보겠다”고 의욕적인 모습을 보였다.

서장훈은 “보검이 만나면 얘기해 달라. 삐치지 말고 출연대기 번호 앞으로 당겨줄 테니 나오고 싶으면 연락해라”라고 하자 진영은 “박보검과 김유정에게 얘기를 전달하겠다”고 순수한 반응을 보였다.

‘아는 형님’에는 출연 예약이 된 톱스타들이 꽤 있다. 물론 이는 형님들의 판단으로 정해진 것이긴 말이다. 김태희부터 박신혜까지 형님들이 출연을 바라는 스타들이 있다. 하지만 지금까지 출연까지 이뤄지지 않았다.

박보검과 김유정도 김태희, 박신혜처럼 그저 형님들의 바람으로 끝날 수 있지만 진영이 직접 얘기한다고 한 만큼 과연 출연이 성사될지 기대된다. /kangsj@osen.co.kr

[사진] JTBC ‘아는 형님’ 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