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좋은 父될것"..'미우새' 이상민♥사유리, 모두가 응원하는 새 가족 [종합]

[OSEN=박진영 기자] 이상민과 사유리는 진짜 가족이 될 수 있을까.

17일 오후 방송된 SBS '미운 우리 새끼'에서 이상민은 지난 주에 이어 사유리의 부모님과 함께 한국식 찜질방을 찾아 즐거운 시간을 보냈다. 이들이 함께 있는 모습을 본 서장훈은 이들이 가족이 될 가능성에 대해 언급을 했고, 손지창은 "이상민도 서장훈도 좀 더 적극적이었으면 좋겠다. 주위 눈치 보지 말았으면 좋겠다"는 조언을 건넸다.

이상민은 찜질을 하던 중 사유리의 아버지에게 "사진으로만 본 우리 아버지와 닮았다"는 말을 했다. 이를 들은 사유리의 어머니는 "진짜 아버지로 삼아도 된다"며 이상민에 대한 애정을 적극적으로 드러내 눈길을 모았다. 이를 지켜보던 스튜디오의 모든 이들이 "보기 좋다", "옆에서 바람을 넣어줘야 할 것 같다"며 이상민과 사유리가 이어질 수 있기를 간절히 바라고 응원했다. 또 이상민은 아버지가 일찍 돌아가셔서 자신이 좋은 아버지가 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윤정수는 다짜고짜 박수홍의 집을 찾아가 자고 있는 박수홍을 깨워 강릉으로 향했다. 어딜 가서 무얼 하는지, 그 어떤 이야기도 듣지 못했던 박수홍은 불안해하며 계속 해서 질문을 던졌다.


알고보니 윤정수는 지금까지 박수홍에게 당했던 것을 돌려주려 한 것. 그는 자신의 고향인 강릉으로 박수홍을 데리고 가서는 외삼촌이 운영하는 주자창에서 박수홍의 팬사인회를 열었다. 현수막에는 '박수홍 팬사인회'가 아닌 '지인숙 여사님의 아들 팬사인회'라 적혀 있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를 박수홍이 언급하자 윤정수는 "형 어머님이 형보다 더 유명해. 형 이름 걸면 안 온다"라고 팩트 폭격을 하기도. 박수홍은 윤정수와 함께 무사히 팬사인회를 끝낸 뒤 다음 행선지로 향했다. 그곳은 윤정수 어머니의 산소.

박수홍은 팬사인회 때와는 달리 밝은 얼굴로 윤정수와 벌초를 하기 시작했다. "난 엄마 보러 오는 게 좋다"고 하는 윤정수와 "동생이지만 너 같은 효자가 어디 있니"라며 윤정수의 효심을 칭찬하는 박수홍의 모습이 어우러져 훈훈한 분위기가 형성됐다.

벌초를 끝낸 뒤 박수홍은 "나도 뭔가를 해낸 것 같아서 기분이 좋다. 너는 나에게 고마운 동생이다"라고 말한 뒤 "저도 정수에게 잘할게요"라고 윤정수의 어머니에게 다짐을 했다. 이어 자신의 어머니가 '유방정수'라고 했던 것에 대해서도 "오해하지 마셔라. 정수가 살이 많이 쪄서 일부러 잔소리를 한다. 오해하지 마시고 정수 살 빼게 도와달라"라고 말했다.

이에 호탕하게 웃던 윤정수는 "박수홍이 하나도 안 부러웠는데, 형제들 부럽고 가족 간의 우애가 부럽고 부모님 모두 건강하신 게 부럽다. 부러운 게 너무 많다"며 무심한 척 자신의 속내를 드러냈다. 이 말에 박수홍이 "너도 우리 집 막내야"라고 하자 윤정수는 "재산은 안 줄거잖아"라고 농담을 해 웃음을 안겼다.

VCR을 보던 신동엽은 "정수의 어머니가 청각 장애셨다. 저희 형도 같아서 얘기를 많이 했는데 진짜 효자다. 정말 속 깊은 친구인데 박수홍과 가장 친해서 의미있는 시간을 보낸 것 같다"라고 설명했다. 토니안의 어머니는 "모든 아들이 엄마 살아계실 때 잘해야 한다. 돌아가신 다음에 후회해서 뭐햐나"라고 조언했다.

이날 '미운 우리 새끼'에는 손지창이 오연수에 이어 스페셜 MC로 출연해 "아내는 어떨 때 보면 남자같다. 아내가 손이 빨라서 집안일을 잘하는데, 자세히 보면 설렁설렁이다. 보리차를 마시다 보니 물통에 때가 끼는데 그대로 있어서 내가 닦곤 한다. 아들이 설거지는 아빠가 한 수 위인 것 같다라고 하더라"라고 자신있게 설명했다.

하지만 김건모의 어머니는 "자주 안 하는 손지창은 쉬워 보이지만, 매일 하는 주부들에게는 챙기기 힘들다. 오연수가 잘하는거다"라며 "남성화가 된다는 말을 하는데 나는 깡패다. 오연수도 깡패될거다. 그러지 않으면 살아남지를 못한다"라고 오연수의 편을 들었다.

또 김건모는 김종민이 해외촬영으로 집을 비운 사이 종민의 집에 몰래 잠입, 초대형 스케일의 생일상 차리기에 나섰다. 김종민을 위한 소주병 케이크는 물론, 미역이 들어간 왕만두를 만들어 김종민을 깜짝 놀라게 했다. 또 방안 가득 볼풀을 채워넣어 깜짝 생일 선물을 완성했다. /parkjy@osen.co.kr

[사진] '미운 우리 새끼'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①] 홍종현 "데뷔 10주년 신기..가장 힘들었던 적? 매순간" 배우 홍종현이 데뷔 10주년을 맞았다. 모델에서 연기자로 변신하며 많은 사랑을 받은...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