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믹스나인' 양현석, 세븐 소속사 첫 방문.."현재 40여명 발탁"

[OSEN=최나영 기자] YG엔터테인먼트 양현석 대표가 '믹스나인'을 위해 가수 겸 배우 세븐의 소속사를 찾았다. 

양현석 대표는 28일 자신의 SNS에 "#MIXNINE #믹스나인 #JTBC #10월말방영 #세븐대표님 #CL # 노홍철 #처음방문한세븐기획사 #일레븐나인 #eleven9entertainment #60개기획사중15기획사방문 #현재까지40여명발탁 #YG"란 글을 게재했다.

함께 공개된 사진에는 양현석 대표를 비롯해 세븐, 씨엘, 그리고 이 프로그램의 MC인 노홍철의 화기애애한 모습이 담겨있다. 양현석 대표가 프로그램의 참가자를 발탁하기 위해 세븐의 소속사인 일레븐나인을 처음 찾았고 반가운 재회를 한 것으로 보인다. YG엔터테인먼트에서 뮤지션으로 성장한 세븐은 지난 2015년 기획사 일레븐나인을 설립하고 새로운 출발을 알렸던 바다.

'믹스나인'은 엠넷 '프로듀스 101'과 '쇼미더머니' 등을 연출한 CJ E&M 출신 한동철PD가 YG엔터테인먼트로 이적 후 처음 선보이는 예능이다. 양현석 대표가 전국의 기획사를 직접 찾아가 새로운 스타를 발굴하는 리얼리티 컴피티션(competition) 프로그램이다.

'믹스나인'은 최종적으로 보이그룹 9명, 걸그룹 9명이 대결을 펼친 뒤 데뷔를 한다. YG엔터테인먼트 소속 가수와 프로듀서들이 프로그램에 출연, 벌써부터 많은 화제를 모으고 있다. 10월 29일 오후 4시50분 첫 방송. /nyc@osen.co.kr

[사진] 양현석 인스타그램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