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판듀' 휘성·유주, 박현빈·이기광 누르고 13대 판듀등극 [종합]

[OSEN=정지원 기자] '판타스틱듀오2' 휘성 유주가 박현빈 이기광을 꺾고 승리를 거뒀다. 

8일 방송된 SBS '판타스틱듀오2'에서는 휘성 대 박현빈의 판듀 대결이 펼쳐졌다. 

이날 휘성의 판타스틱듀오 후보로는 사무엘, 여자친구 유주, 틴탑 니엘, 붐, 현쥬니가 이름을 올렸다. 이들은 휘성의 판듀를 자처하며 좋은 무대를 약속했다. 

이들은 휘성의 '전할 수 없는 이야기'를 열창하며 무대에 올랐다. 휘성 역시 판듀 후보들의 걸출한 실력에 "생일선물을 받는 느낌이다"며 미소를 감추지 못했다. 

판듀 후보들은 각자 휘성의 팬이 된 계기를 밝히며 애정을 드러냈다. 유주는 "어릴 적 TV를 켰는데 휘성이 '인썸니아' 무대를 했다. 그 때 신선한 충격이었다. 불면증이라는 주제로 저런 노래가 가능하구나 해서 엄청 머리 속에 맴돌았다. 그 뒤로 팬이 됐다"라고 말했다. 

현쥬니는 "내가 아현고 실용음악과 출신 후배다. 휘성 1집 발매 후 우리가 학교 대표로 인터뷰를 갔다. 그 때 휘성 선배님을 보면서 다들 같은 꿈을 키웠다. 같이 무대에 서고 싶었다. 그 꿈을 실현시킬 수 있을 것 같다"라고 말했다. 

첫번째 미션곡은 휘성의 데뷔곡 '안되나요'였다. 다섯명의 판듀 후보들은 호소력 짙은 목소리와 남다른 가창력으로 아름다운 무대를 꾸몄다. 그 결과 현쥬니, 니엘, 유주가 1:3 대결에 진출했다. 

1:3 대결곡은 '인썸니아'였다. '인썸니아' 무대를 본 관객들과 출연진들은 감탄을 아끼지 않았다. 휘성은 "노래가 재해석된 느낌을 받았다. 음정보다는 리듬의 호흡이 중요한 곡인데 다 좋았다"라고 말했다. 그 결과 여자친구 유주가 휘성의 판타스틱듀오로 선정됐다. 

이어 박현빈 이기광의 '샤방샤방' 무대와 휘성 유주의 '결혼까지 생각했어' 무대가 펼쳐졌다. 박현빈은 하이라이트의 '얼굴 찌푸리지 말아요'와 '샤방샤방'을 절묘하게 결합한 무대로 극찬을 이끌어냈고, 휘성과 유주는 완전히 가창력 하나로 무대를 꽉 채워 감동을 안겼다. 

그 결과 휘성 유주가 6표 차이로 박현빈 이기광을 꺾고 승리를 거뒀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SBS '판타스틱듀오2'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