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어저께TV] 허각 형 아닌 가수 허공, '수상한가수'가 또 해냈다

[OSEN=박소영 기자] "허각 동생 아닌 허공입니다"

허공이 돌아왔다. 이젠 허각과 목소리마저 닮은 쌍둥이 형이 아닌 폭발적인 가창력의 소유자 가수 허공이다.

12일 방송된 tvN '수상한 가수'에 7대 우승자 참기름에 맞서 콜미가 등장했다. 신보라를 앞세운 그는 박상민x성유빈을 꺾고 승승장구했다.

그의 앞에 박상민이 나타났다. 뒤에 숨은 이는 걸리버 허공. 그는 박완규의 '천년의 사랑'을 열창했다. 파워풀한 진성에 듣는 이들 모두 감탄을 금치 못했다.


그의 목소리를 먼저 알아차린 백지영은 "노래가 정말 많이 늘었다. 고민했던 부분을 이겨낸 노력이 느껴진다"고 칭찬했다. 두 사람은 앞서 '보이스오브코리아'에서 사제지간이었다.

콜미에게 밀려 얼굴을 공개한 허공은 "원래 미성을 많이 썼는데 백지영이 지적한 걸 고쳐서 찾아뵙고 싶었다"며 창법을 바꾼 속내를 내비쳤다.

백지영은 "'보이스오브코리아' 이후 챙겨주지 못해서 미안하다. 허공을 참가자 중 한 명으로 만났지만 제 조언을 잊지 않고 노력한 게 대견하다"며 눈시울을 붉혔다.

허공은 얼굴에 목소리까지 닮은 허각의 그늘에서 벗어나고자 했다. 자신과 같은 꿈을 꿨지만 훨씬 앞서나간 동생 허각에 연연하지 않고 자신만의 길을 가겠다는 것.

그리고는 한풀이송으로 이선희의 '아름다운 강산'을 선곡했다. 작은 키로 넓은 무대를 장악하는 그를 보며 패널들과 관객들, 안방 시청자들 마저 흥분했다.

허각과 달라진 허공의 다음이 더욱 기대를 모은다. /comet568@osen.co.kr

[사진] '수상한 가수'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