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22nd BIFF] ‘여교사’ 유인영 “레드카펫 드레스 때문에 감기걸렸다”

[OSEN=부산, 지민경 기자] 배우 유인영이 레드카펫 의상에 대한 이야기를 전했다.

유인영은 13일 오후 부산 해운대 비프빌리지 야외무대에서 진행된 영화 ‘여교사’ 야외무대인사에서 레드카펫에 대한 질문을 받았다.

[OSEN=ë¶ì°, 민경í 기ì] 12ì¼ ì¤í ë¶ì° í´ì´ë구 ì°ë ìíìì ë¹ìì ì§íë ì 22í ë¶ì°êµ­ì ìíì  ê°ë§ì ë ëì¹´í« íì¬ìì ë°°ì° ì ì¸ìì´ í¬ì¦ë¥¼ ì·¨íê³  ìë¤. / rumi@osen.co.kr<br />

그는 “어제 개막식 레드카펫에서 예쁘게 보이고 싶어서 노출이 있는 옷을 입었는데 감기가 걸렸다. 그래서 어제 약 먹고 계속 잤다”는 후문을 전했다.
유인영은 지난 12일 열린 제22회 부산국제영화제 개막식 레드카펫 행사에서 블랙 언밸런스 드레스를 입고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mk3244@osen.co.kr


[사진] 민경훈 기자 rum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돈꽃' 한소희 "'제대로 욕먹자'는 목표, 달성한 것 같죠?" ‘돈꽃’에서 제대로 악녀 연기를 보여주고 있는 배우 한소희가...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