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Oh! 뮤직] 10월 보이그룹 대전, 승부전략은 자작곡

[OSEN=김은애 기자] 올가을 소녀 팬들은 즐거울 수밖에 없다. 갓세븐, 뉴이스트W, 하이라이트, 비투비 등 보이그룹들이 연이어 컴백하고 있는 것.

그 어느 때보다 이번 보이그룹 대전은 특별하다. 여러 팀들이 승부수로 자작곡을 내세웠기 때문이다. 이들은 단지 퍼포먼스만 보여주는 것이 아니라 음악적 역량을 입증하면서 뮤지션으로서 우뚝 올라서겠다는 각오다.

#갓세븐

갓세븐은 7개월만에 한층 성장했다. 지난 10일 발매된 새 앨범 ‘7 for 7’에는 멤버 전원이 전곡 크레딧에 이름을 올렸다. 

특히 갓세븐은 이번에 리더 JB의 자작곡인 ‘You Are’를 타이틀곡으로 내세워 많은 관심을 받았다. ‘You Are'는 퓨처 사운드가 가미된 컨템포러리 팝 곡이다. JB와 Mirror BOY, D.ham, 문한미루가 공동으로 작사, 작곡해 부드럽고 포근하면서도 청량한 느낌을 완성했다. 

그 결과 갓세븐은 컴백과 동시에 음원차트 상위권을 장악했다. JB는 최근 OSEN과 인터뷰에서 "내 노래가 타이틀곡으로 선정된 것이 무척 기뻤지만 의아하긴 했다. 잘해야겠다는 부담감도 컸다. 박진영도 '너무 잘했다. 이렇게 잘하는 줄 몰랐다'고 칭찬해주셨다"고 말했다. 

#뉴이스트W

뉴이스트W는 요즘 한창 제 1의 전성기를 만끽하고 있다. 지난 7일 발표한 새 앨범 'W, HERE'는 음원차트에서 1위를 차지한 것은 물론 줄세우기를 하는 기염을 토했다.

뉴이스트W는 이번에 스스로 "목숨 걸고 만들었다"고 말했을 정도로 앨범작업에 심혈을 기울였다. 멤버들 모두 전곡에 작사와 작곡, 프로듀싱 등 다양한 방식으로 참여했다.

백호는 앨범 전체 프로듀싱과 타이틀곡 'WHERE YOU AT'을 작곡했다. 가사는 JR과 함께 썼다. 렌은 ‘파라다이스’, 아론은 ‘굿 러브’, JR은 ‘위드’ 등 솔로곡 작사에 참여해 그들이 들려줄 이야기에 진정성을 더했다.

백호는 최근 OSEN에 "열심히 만든 앨범이 이렇게 사랑받을 수 있다는 점이 행복하고 작업에 참여한 성취감도 크다. 항상 열심히 해왔지만 이번 활동은 받은 사랑 돌려드릴 수 있도록 더 열심히 하겠다"고 밝혔다.

#하이라이트

하이라이트는 16일 데뷔 8주년 기념 앨범 'CELEBRATE'를 발표한다. 하이라이트는 그동안 용준형표 자작곡으로 많은 사랑을 받은 바. 이번에도 용준형이 속한 굿라이프가 타이틀곡 '어쩔 수 없지 뭐'를 만들었다.

이번 앨범에는 이기광 역시 'Love Like This' 작사, 작곡에 참여했다. 이기광은 최근 'ONE’ 솔로 활동을 통해 프로듀싱 능력을 뽐내기도 했다. 이밖에도 'CELEBRATE' 'Take On Me' 'Who Am I' 등 총 6곡이 수록돼 팬들의 귀를 사로잡을 전망이다.

하이라이트 측은 "이번 앨범을 통해 하이라이트 음악은 다시 '믿고 듣는 음악이라는 것'을 대중에게 확신시켜 줄 것이다.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드린다"고 당부했다.

#비투비

비투비도 이미 자작곡 실력을 인정받은 그룹이다. 이들은 하이라이트와 같은 날인 16일 두 번째 정규앨범 'Brother Act.'를 내놓는다.

이번 앨범은 첫 번째 트랙 'Prelude : 하루'를 시작으로 타이틀곡 '그리워하다', 마지막 트랙'Finale : 우리들의 콘서트'까지 하나의 연극처럼 트랙이 구성됐다.

무엇보다 타이틀곡 '그리워하다'는 임현식이 작사, 작곡, 편곡에 이름을 올려 팬들의 기대감을 끌어올렸다. 그는 비투비 대표곡 '기도' '언젠가' 등을 만들며 프로듀싱 능력을 인정받아왔다.

이번에 임현식은 '그리워하다'를 통해 비투비표 감성발라드 곡을 선보인다. '그리워하다'는 헤어진 연인을 그리워하는 진솔한 감정을 편안한 멜로디와 절제된 사운드로 덤덤하게 풀어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각 소속사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