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김동원, ‘의문의 일승’ 합류.."드라마 연기자 첫발, 특별해"

[OSEN=하수정 기자] 김동원이 SBS 새 월화드라마 ‘의문의 일승’에 캐스팅 됐다.
 
개성있는 외모, 안정된 연기로 연극무대에서 활발한 연기 경험을 가진 배우 김동원이 SBS ‘의문의 일승’(감독 신경수 극본 이현주)에서 무산 교도소의 미친개 폭력전과자 백경을 연기한다.

이에 김동원은 “기라성 같은 선배님들과 함께 훌륭한 작품에 출연하게 돼 기쁘다. 본격적인 드라마 연기자로 첫 발을 내딛는 작품이라 매우 특별하고 감사하다. 배우로서 더 성장하고 시청자 분들께 큰 사랑을 받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앞서 연극무대에서 꾸준히 연기 스펙트럼을 넓혀오고 있는 김동원은 최근 배우 고현정, 조인성, 정은채, 진기주가 소속돼 있는 아이오케이 컴퍼니와 전속계약을 체결하기도 했다.

한편, ‘의문의 일승’은 가짜 형사 오일승(윤균샹 분)의 인생 몰빵 배짱 활극. ‘누명 쓴 사형수’에서 ‘어쩌다 탈옥수’가 된 의문의 한 남자가 ‘가짜 형사 오일승’이 돼 숨어 있는 적폐들을 쳐부수는 이야기를 담은 드라마다. ‘사랑의 온도’ 후속으로 오는 27일 방송된다./hsjssu@osen.co.kr 

[사진] 아이오케이 컴퍼니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