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불청' 김준선, DJ 변신 '리믹스로 흥 폭발'

[OSEN=조경이 기자] 김준선이 DJ로 변신해 흥을 폭발시켰다. 

14일 방송된 SBS '불타는 청춘'에서는 강문영의 진두지휘로 불청 멤버들은 김장 전쟁을 시작했다. 

이에 김준선은 멤버들을 위해 노동요를 선보였다. 김준선은 미리 챙겨온 각종 음악 장비들을 꺼내놓았다. 

김준선은 "다들 고생하시고 여기가 내가 뮤지션이 필요한 타이밍이더라. 힘을 불어넣어드릴 수 있지 않을까 해서"라며 말했다.

김준선은 선글라스를 장착한 뒤 옛 추억을 생각나게 하는 팝송들을 선곡해 리믹스 버전으로 선보였다. 김장에 지쳐 있던 멤버들은 잠시나마 피곤을 잊으며 함께 노래를 부르고 춤을 췄다. 

앞서 김준선의 흥은 혼자 있을 때도 발휘됐다. 남들이 모두 자는 시각, 아침 등산에 나선 김준선은 산의 정취를 보면서 즉석에서 리듬을 타며 작곡을 한 것. 자신이 개발한 앱을 통해 간단히 작곡하는 모습을 보여줬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