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당잠사' 김원해, "탈영범 형이다" 고백...이종석 '눈물'

[OSEN=이지영 기자] 김원해 자신의 정체를 고백했다.

15일 방송된 SBS '당신이 잠든 사이에'에서는 담동이 재찬에게 과거를 고백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담동은 유범의 사무실로 가겠다고 그만두겠다는 의사를 밝힌다.

재찬이 "이럴 때 꼭 그래야 하냐"고 따지고, 담동은 과거 자신이 탈영범의 형이라고 밝힌다. 그는 "그때 동생을 말리지 않았던 것이 후회가 된다. 그래서 지금 이유범 변호사를 말리러 가는 것이다"고 한다.

이에 재찬이 분노하고, 담동은 "지금 이유범 한대 패주고 사건 놓치던지, 지금 참고 법정에서 이유범 벌 주든지 결정하라"고 한다.


이에 재찬은 눈물을 흘리며 "지금 참겠다"고 했다.

/ bonbon@osen.co.kr

[사진] '당신이 잠든 사이에'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③] '황금빛' 서은수 "연기력 논란 반성...댓글 울면서 봤다" 서은수가 드라마 초반 연기력 논란에 대해 입을 열었다.서은수는 19일 서울 강남구...

인기쇼핑뉴스
  • [Oh! 재팬] 日도...

    일본에서도 미투 운동이 촉발된 가운데, 미즈하라 키코가 공개적으로 미투...

  • [Oh! 차이나]...

    엠넷 ‘프로듀스 101’을 표절했다는 논란에 휩싸인...

  • [Oh!llywood]...

    클레이 모레츠와 공개 연애를 즐기던 브루클린 베컴이 다른 여자와 키스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