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냉부해' 박나래, 정호영+유현수 '야관문 장어' 선택 

[OSEN=조경이 기자]'냉부해' 박나래가 정호영과 유현수 셰프의 음식을 선택했다. 

20일 방송된 JTBC '냉장고를 부탁해'에서는 3주년 기념으로 박나래와 이국주가 다시 출연했다. 

'박나래 냉장고'에 2대2 팀 대결이 시작됐다. 정호영과 유현수, 이연복과 레이먼킴의 대결.

정호영과 유현수는 '야관문 장어'를 만들겠다고 했다. 일본식 장어튀김과 채소샐러드를 준비했다.

이연복과 레이먼킴은 '레복만두', 이연복은 부추즙을 넣은 피로 부추만두를 만들었다. 군만두와 만둣국, 두 가지 종류를 만들었다. 

박나래는 '야관문 장어'를 먼저 시식했다. 맛보자마자 기립 박수를 쳤다. 박나래는 "장어튀김이 겉은 바삭하고 안은 부드럽다. 적채가 신의 한수다. 사실 달달한 소스와 장어가 느끼할 수 있는데 적채가 다 잡아준다"며 한번더 시식했다. 이어 "전복 장인이 만든 것 같다"고 감탄했다.

'레복만두'를 이어서 시식했다. 박나래는 해물만둣국 국물을 맛보면서 황홀한 표정을 지었다. "묘하게 계속 당기는 맛"이라며 연이어 기립 박수를 보냈다. "지난주에 먹은 술이 내려갔다"며 국물맛에 감탄했다. 

박나래는 '야관문 장어'를 선택했다. 박나래는 "플레이팅이 너무 예뻤다"며 "맨손 투혼을 보면서 감동했다. 하지만 마지막까지 해물만둣국 국물에 고민하긴 했다"고 말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