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
close

경북고 배지환, 2017년 이영민 타격상 수상자 선정

[OSEN=이상학 기자] 경북고 내야수 배지환(18)이 2017년 이영민 타격상 수상자로 선정됐다.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는 17일 스포츠공정위원회(이하 공정위) 회의를 개최해 '2017년도 이영민 타격상' 수상자를 비롯해 각 부문별 수상자를 선정했다. 수상자에 대해선 내달 18일 서울 더케이호텔에서 개최되는 '2017 야구·소프트볼인의 밤' 행사에서 시상할 계획이다. 

배지환은 고교야구 주말리그와 전국고교 야구대회에서 27경기에 출장, 120타석 95타수 45안타 타율 4할7푼4리로 불방망이를 휘두르며 이영민 타격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협회는 배지환과 함께 지난해 3월 대한야구협회가 관리단체로 지정돼 '야구인의 밤' 행사를 열지 않아 시상하지 못한 2016년도 이영민 타격상 수상자인 동산고 김혜성(넥센)에게도 트로피를 전달할 에정이다. 

또한 '김일배 지도자상'에는 지난 1997년 야구부 창단부터 사령탑을 맡아 20년 만에 소속팀을 전국대회(제45회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우승으로 이끈 야탑고 김성용 감독이 선정됐다. 

아울러 초등·중학·고교·대학·소프트볼 선수 중 올 한해 뛰어난 기량을 발휘한 선수와 리틀연맹, 여자연맹에서 심사해 추천한 선수들을 '우수선수상' 수상자로 선정한다. 

시도협회 통합에 기여하며 지역 야구·소프트볼 발전을 위해 노력한 박창선 제주도야구소프트볼협회장, 주종성 강원도야구소프트볼협회 부회장, 이태영 전 경기도야구협회 회장과 현대자동차의 관심과 투자를 적극적으로 이끌어내 '기장-현대차 드림볼파크' 건립에 기여한 오규석 기장군수 그리고 한국 최초의 유소년야구 전용구장인 '화성드림파크' 조성을 위해 노력한 채인석 화성시장을 '공로상' 수상자로 각각 선정했다. 

또한 각급 전국야구대회에서 공정하고 정확한 판정으로 맡은 바 소임을 다한 조지현 심판위원에겐 '우수심판상'을 시상할 예정이다. /waw@osen.co.kr

[사진] 배지환.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