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경찰 측 "태연, 많이 놀란 상태…피해자는 경상"

[OSEN=정지원 기자] 그룹 소녀시대 태연이 운전부주의로 교통사고를 낸 가운데, 당시 현장에 있었던 경찰은 "태연은 많이 놀란 상태였으며 피해자는 경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태연은 28일 오후 7시 40분경 서울 강남구 논현동 부근에서 개인 일정으로 이동하던 중 태연의 운전부주의로 사고를 당했다. 태연은 교통사고 조치 후 귀가해 안정을 취하고 있으며 다친 곳은 없는 상태다.

이와 관련, 가장 처음 교통사고를 처리했던 서울 논현1파출소 관계자는 28일 OSEN에 "사고 당시 태연은 많이 놀란 상태였다. 피해자는 경상을 입은 정도"라 설명했다.

자신을 사고 피해자라 주장한 모 씨가 SNS를 통해 태연의 음주측정이 시행되지 않았다고 강조한 것과 관련해서는 "음주감지가 돼야 음주측정을 시행한다. 하지만 태연의 경우 음주감지가 되지 않았으므로 측정을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늦은 밤, 사고 현장은 이미 깔끔하게 정리돼 있었으나 깨진 범퍼 일부 잔해들은 여전히 도로에 남아있어 당시 사고 상황을 짐작케 했다.
소속사는 "상대 차량 운전자 및 승객 분들께 죄송한 마음이며, 사고 처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태연의 컴백 및 콘서트 여부는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나탈리 포트만이 로만 폴란스키의 구제 청원에 참여한 것에 대해...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레오나르도 디카프리오가 새로운 금발 모델과 데이트를 즐기는...

  • [Oh! 차이나]...

    중화권 톱스타 곽부성이 새해 소망으로 아들이 생겼으면 좋겠다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