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경찰 측 "태연, 많이 놀란 상태…피해자는 경상"

[OSEN=정지원 기자] 그룹 소녀시대 태연이 운전부주의로 교통사고를 낸 가운데, 당시 현장에 있었던 경찰은 "태연은 많이 놀란 상태였으며 피해자는 경상을 입었다"고 밝혔다.

SM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태연은 28일 오후 7시 40분경 서울 강남구 논현동 부근에서 개인 일정으로 이동하던 중 태연의 운전부주의로 사고를 당했다. 태연은 교통사고 조치 후 귀가해 안정을 취하고 있으며 다친 곳은 없는 상태다.

이와 관련, 가장 처음 교통사고를 처리했던 서울 논현1파출소 관계자는 28일 OSEN에 "사고 당시 태연은 많이 놀란 상태였다. 피해자는 경상을 입은 정도"라 설명했다.

자신을 사고 피해자라 주장한 모 씨가 SNS를 통해 태연의 음주측정이 시행되지 않았다고 강조한 것과 관련해서는 "음주감지가 돼야 음주측정을 시행한다. 하지만 태연의 경우 음주감지가 되지 않았으므로 측정을 하지 않았다"고 설명했다.


늦은 밤, 사고 현장은 이미 깔끔하게 정리돼 있었으나 깨진 범퍼 일부 잔해들은 여전히 도로에 남아있어 당시 사고 상황을 짐작케 했다.
소속사는 "상대 차량 운전자 및 승객 분들께 죄송한 마음이며, 사고 처리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태연의 컴백 및 콘서트 여부는 추후 결정될 예정이다. /jeewonjeong@osen.co.kr

[사진] OSEN DB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②] 오하늬 "제2의 김고은·김태리? 부담되지만 기분 좋다"  (인터뷰①에 이어) 영화 '미옥'(감독 이안규)에 출연한 배우 오하늬의...

인기쇼핑뉴스
  • [Oh!파라치]...

    안젤리나 졸리가 디즈니랜드에 떴다. 스플래시뉴스는...

  • [Oh!llywood]...

    마돈나가 아프리카 말라위에 어린이 병원을 열었다.12일(현지시각) CNN...

  • [Oh!llywood]...

    OSEN=최나영 기자] 미국드라마 '24'의 잭 바우어 캐릭터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