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더유닛' 수웅 "방탄소년단 데뷔조..재킷 사진까지 촬영"

[OSEN=박판석 기자] 소년공화국 수웅이 빅히트엔터테인먼트 연습생 시절을 떠올렸다. 

수웅은 2일 오후 방송된 KBS 2TV '더유닛'에서 "빅히트에서 연습생 생활을 했다"며 "운 좋게 데뷔조에 들어서 녹음도 하고 재킷사진 촬영도 했다. 그러다가 팀이 한번 깨졌다"고 밝혔다. 

또한 그는 "방탄소년단과 함께 생활도 했었고, 그래서 피하고 싶었지만 워낙 좋아하는 팀이라서 선택했다"고 말했다. /pps2014@osen.co.kr

[사진] '더유닛'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