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로봇이 아니야' 유승호, 채수빈 로봇으로 철석같이 믿었다

[OSEN=조경이 기자] 유승호가 채수빈을 못 알아봤다.

7일 방송된 MBS 수목드리마 '로봇이 아니야'에서 조지아(채수빈)가 아지3로 김민규의 집에 도착했다

조지아는 "사랑합니다. 주인님"라고 인사했지만 알고 보니 진상고객의 집이라는 것을 알고 깜짝 놀랐다. "아이씨, 깜짝이야". 김민규가 아지3가 욕을 하는 것 같다고 홍백균(엄기준)에게 전화를 했다. 이에 홍백균은 "친구모드"라고 해명했다.

조지아는 "이거 확 받아버리고 알바 때려쳐? 아 천만원"이라며 아지3 연기를 계속했다.


김민규가 테스트를 시작했다. 아지3와 원격으로 연결되어 있던 전원이 꺼졌다. 조지아는 당황했다. 김민규는 하드웨어 테스트를 시작하겠다고 했다.

초반 조지아가 제대로 해내지 못했지만 인공지능 로봇이라고 철썩같이 믿으며 "너, 갈수록 실망스러워"라고 말했다.

복잡한 수학문제를 냈다. 이에 조지아는 "나 아이큐 94, 수학포기자라고"라고 내래에션을 했다. 이어 조지아는 자물쇠 비밀번호를 풀지 못하고 상자를 부셨다. 거기에 달걀껍질을 빨리 벗기라고 했지만 주먹으로 부셔버렸다. 김민규는 천재 로봇이라며 놀라워했다.

rookeroo@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Oh!커피 한 잔] 이일화 "'응답하라4' 또 하냐고요? 신원호 PD님이…"  배우 이일화가 지난 1994년 개봉한 영화 ‘그리움엔 이유가 없다’(감독 유영진)...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할리우드 배우 제니퍼 애니스톤이 남편 저스틴 서룩스와의 이혼을...

  • [Oh!llywood]...

    블레이크 라이블리가 출산 후 다이어트에 대성공했다. 블레이크...

  • [Oh!llywood]...

    영화 '사탄의 인형3'에 출연했던 배우 제레미 실버스가 경찰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