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복면가왕' 인형뽑기는 포미닛 출신 전지윤…반전 정체 '충격'

[OSEN=장진리 기자] 인형뽑기의 정체는 포미닛 출신 전지윤이었다. 

10일 방송된 MBC '복면가왕'에서는 인형뽑기의 정체가 전지윤으로 밝혀졌다. 

1라운드 첫 무대에서는 내 마음을 들었다놨다 인형뽑기(이하 인형뽑기)와 누르면 나옵니다 노래자판기(이하 노래자판기)가 가창력 대결을 펼쳤다. 

두 사람은 김건모의 '아름다운 이별'로 감성 가득한 무대를 펼쳤다. 유영석은 "자판기는 사랑을 받을 만한 대중적인 목소리를 가지고 있다. 인형뽑기는 자기 목소리 위에 감성이 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팽팽한 경쟁 끝에 판정단이 선택한 승자는 노래자판기였다. 아쉽게 패배한 인형뽑기는 복면을 벗었다. '사랑과 전쟁'의 민지영, 가수가 아닌 배우로 지목됐던 인형뽑기의 정체는 포미닛 출신 래퍼에서 솔로가수로 돌아온 전지윤이었다. /mari@osen.co.kr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SEN 주요뉴스

        Oh! 모션

        OSEN 핫!!!
          인기쇼핑뉴스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