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수요미식회' 김준현, 내 안에 미식 DNA 있다[종합]

[OSEN=선미경 기자] '수요미식회' 김준현의 미식 이야기가 시작됐다.

13일 오후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수요미식회'는 만두를 주제로 진행됐다. 이날 방송에는 미식가로 유명한 김준현이 게스트로 출연해 그만의 음식 맛있게 먹는 방법을 전수해주는 등 다양한 이야기를 펼쳤다.

김준현의 등장에 패널들은 그를 미식가가아닌 대식가 아니냐고 물었다. 신동엽은 "김준현은 미식가이자 대식가"라면서 음식을 사랑한다고 말했다. 김준현은 맛집 프로그램에도 출연 중으로, 연예계 소문난 미식가이기도 했다.


김준현의 등장에 스튜디오 분위기도 달라졌다. MC들과 패널들, 김준현은 주제인 만두에 대해서 열심히 토론했다. 특히 자신만의 노하우로 만두를 굽는 방법도 전수했다. 김준현은 파채를 이용해 만두를 맛있게 굽는 방법을 소개해 이목을 집중시켰다. 혼자 만두 8판도 먹어봤다고.

'애식남'이라고 소개된 김준현인 만큼 그는 "내가 T.P.O를 만든다"며 음식을 더 맛있게 먹는 자신만의 비법도 전수했다. 그러면서 추울 때 순댓국을 먹는 자신만의 방법을 말했다. 황교익도 과거 한 프로그램에 김준현과 함께 출연해 이런 비법을 전수받은 바 있다며 효과를 입증하기도 했다.

그런가 하면 김준현은 면을 너무 좋아해 "라면을 먹을 때 절대 배가 고파도 두 개를 끓이지 않는다. 한 개만 끓여서 먹는다. 두 개를 먹으면 간혹 밀가루 냄새가 올라오는데 내가 라면에 질릴까봐"라고 말해 웃음을 주기도 했다.

연예계 대표 '먹선수'이자 미식가인 만큼, 김수현의 맛깔나는 설명이 더해져 더 맛있는 '수요미식회'였다. /seon@osen.co.kr

[사진]tvN 방송화면 캡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한혜진 "'인생술집'만의 힘 분명히 있다..그래서 출연" 모델계의 '살아있는 전설'로 불리고 있는 한혜진은 현재 방송인으로서도 맹활약을...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