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발표] 리버풀, 반 다이크 영입...수비수 역대 최고 이적료

[OSEN=이균재 기자] 리버풀이 사우스햄튼의 수비수 버질 반 다이크(26)를 영입했다.

리버풀은 28일(한국시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반 다이크의 영입을 발표했다. 리버풀은 지난 여름부터 심혈을 기울였던 반 다이크를 품으면서 수비 안정화를 꾀하게 됐다. 반 다이크는 등번호 4번을 달고 안필드를 누빈다.

영국 공영방송 BBC에 따르면 반 다이크는 수비수 중 가장 비싼 이적료인 7500만 파운드(약 1083억 원)를 찍었다. 올 여름 벤자민 멘디가 AS모나코서 맨체스터 시티로 옮길 때 기록한 5200만 파운드(약 751억 원)를 훌쩍 뛰어넘었다.


유럽 빅클럽들의 공세가 수비수 역대 최고 이적료를 낳았다. 잉글랜드 프리미어리그 큰 손인 맨시티와 첼시가 반 다이크 영입전에 뛰어들면서 몸값이 천정부지로 치솟았다.

리버풀은 네덜란드 국가대표 센터백으로 193cm, 92kg의 건장한 신체조건을 지닌 반 다이크를 데려오면서 고질병인 수비 불안을 해소할 수 있게 됐다./dolyng@osen.co.kr
[사진] 리버풀.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