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공식입장] '신과 함께' 제작사 측 "드라마 방송시기·편성, 현재는 미정"

[OSEN=김보라 기자] 관객들의 호평을 얻고 있는 영화 ‘신과 함께-죄와 벌’(감독 김용화·이하 신과 함께)을 드라마로도 볼 수 있을 전망이다.

‘신과 함께’의 제작사 측은 28일 오후 OSEN에 “내년까지 대본을 집필하고 내후년에 드라마 제작에 나설 예정”이라고 밝혔다.

제작사 리얼라이즈 픽처스에 따르면 웹툰 '신과 함께'를 원작으로 한 드라마 대본 작업을 2018년까지 탈고하고, 2019년부터 제작에 들어간다. 제작사 측은 "드라마 방송 시기나 편성 등 구체적인 사항은 현재 미정이다"라고 말했다.

영화에서는 웹툰에 없던 자홍의 동생 수홍이라는 인물이 생겼고, 변호사 진기한이 사라졌지만 드라마는 원작대로 갈 방침이다.

제작사 측은 이와 관련, “드라마는 영화와 달리 원작에 충실할 것”이라며 “국내뿐만 아니라 전 세계 방송사로 (드라마를)송출할 거다. 영화에 대한 반응이 좋기 때문”이라고 설명했다.

한편 영화 '신과 함께'는 개봉 8일차인 어제(27일)까지 569만 7086명의 관객수를 돌파했다./purplish@osen.co.kr

[사진] 영화 포스터 제공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OSEN 포토 샷!

      Oh! 모션

      OSEN 핫!!!
        새영화
        자동차