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하정우의 비밀?" '1987' 화기애애 비하인드 영상 공개

[OSEN=지민경 기자] 압도적인 몰입감, 배우들의 열연, 강한 울림까지. 완벽한 3박자를 갖춘 영화로 호평을 받고 있는 '1987'이 영화와는 다른 화기애애했던 현장의 모습이 담긴 비하인드 영상을 공개했다.

1987년 1월, 스물두 살 대학생이 경찰 조사 도중 사망하고 사건의 진상이 은폐되자, 진실을 밝히기 위해 용기냈던 사람들의 가슴뛰는 이야기를 다룬 '1987'이 유쾌하고 화기애애했던 현장 분위기를 엿볼 수 있는 비하인드 영상을 공개했다.

공개된 영상은 각자의 위치에서 서로 다른 선택으로 격동의 드라마를 완성하는 인물을 연기했던 배우들의 유쾌하고 장난기 넘치는 모습이 담겨져 있어 눈길을 끈다. 먼저, 박종철 고문치사사건의 은폐를 지시하는 대공수사처 ‘박처장’ 역을 맡은 김윤석은 머리를 조금 적시자는 장준환 감독의 말에 엘비스 프레슬리와 존 트라볼타 흉내를 내며 애교머리를 연출하거나 조연 배우들과 액션 합을 맞추던 중 장난을 치는 모습을 통해 시종일관 관객들의 주먹을 불끈 쥐게 만들었던 극중 캐릭터와는 180도 다른 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어 스탭들과 함께 그동안 촬영했던 장면들을 진지하게 보던 서울지검 ‘최검사’ 역의 하정우. 영상이 끝난 후, “어때요?”라는 장준환 감독의 말에 한참을 멀뚱히 바라보다가 “비밀이에요”라고 위트 있게 대답해 현장의 웃음을 자아냈다. 87학번 신입생 ‘연희’ 역의 김태리는 카메라가 켜지는 순간, 캐릭터에 온전히 몰입한 모습을 통해 보는 이들마저 1987년의 시간 속으로 빠져들게 만든다.


티격태격하지만 그 누구보다 서로를 아끼는 삼촌과 조카 사이로 만난 유해진과 김태리는 촬영 대기 시간에도 함께 대사를 맞춰보거나 장난을 치는 등 실제 가족 같은 끈끈한 현실 케미를 보여준다. 특히, 예상치 못한 유해진의 애드립에 웃음을 꾹 참아보지만 결국에는 터지고야 마는 김태리의 모습은 보는 이들까지 웃음 짓게 만든다.

한편, 박종철의 삼촌 역을 연기한 조우진은 하루 아침에 가족을 잃은 유가족의 말로 할 수 없는 슬픔을 고스란히 전해 보는 것만으로도 울컥하게 만들며, 카메라가 꺼졌을 때도 장면과 캐릭터의 감정에 대해 끊임없이 연구하는 모습을 통해 '1987'에 대한 남다른 열정을 보여준다.

또한 ‘박처장’의 부하 대공형사 ‘조반장’ 역의 박희순은 강단있고 카리스마 넘치는 연기를 보여주다가도 카메라가 꺼지면 후배들을 안아주는 따뜻한 모습을, 진실을 끝까지 파헤치는 ‘윤기자’ 역의 이희준은 신문을 던지는 연기에 성공하자 천진난만한 표정으로 좋아하는 모습을 보여주며 극중 캐릭터와는 다른 매력을 어필하며 영화와는 또 다른 재미를 선사한다.

장준환 감독의 탄탄한 연출력과 김윤석-하정우-유해진-김태리-박희순-이희준 등 믿고 보는 연기파 배우들의 뜨거운 열연으로 1987년 그해를 고스란히 담아낸 '1987'은 전국 극장에서 절찬 상영중이다. /mk3244@osen.co.kr

[사진] CJ엔터테인먼트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이호정 "모델→연기, 다른 세상..할수록 욕심나" ([Oh! 커피 한 잔①]에 이어) ‘4억...

SPONSORED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케이티 페리가 수년째 듣고 있는 성형 루머에 대해 입을...

  • [Oh!llywood]...

    저스틴 팀버레이크가 2004년 슈퍼볼 하프타임 쇼...

  • [Oh!llywood]...

     배우 티모시 샬라메가 영화 출연료를 기부했다.티모시 샬라메가 우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