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lose

'백년손님' 매튜 "딸 전소미, 나도 보기 힘들어"..이연복과 원래 절친

[OSEN=김은애 기자] 전소미 아버지 매튜가 이연복과 뭉쳤다.

13일 오후 방송된 SBS '자기야 백년손님'에선 이연복 셰프와 전소미 아버지 매튜가 만났다.

이연복과 매튜는 원래 친분이 두터웠다. 매튜는 뛰어난 한국말 실력으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이연복은 "전소미는 뭐하냐"고 물었고 매튜는 "일하러 갔다. 나도 만나기 힘들다"고 토로했다. 이어 이연복과 매튜는 대나무 심기에 도전했다.
/misskim321@osen.co.kr

[사진] 백년손님


인기기사
OSEN 포토 슬라이드

With Star

'마녀' 김다미 "박훈정 감독 냉랭하지 않아, 만나보니 소년 같다"  신인 배우 김다미가 영화 ‘마녀’(감독 박훈정,...

인기쇼핑뉴스
  • [Oh!llywood]...

     패션 디자이너 케이트 스페이드가 미국 뉴욕의 아파트에서 숨진 채...

  • [Oh!llywood]...

    '싱글맘' 자넷 잭슨이 1살 된 아들을 지켜냈다. 4일(현지...

  • [Oh!llywood]...

     건강악화설이 흘러나왔던 영화배우 조니 뎁이 일상 속 밝은 모습을...